야구

[MD포토] 조범현 KT 초대 감독 "NC가 너무 잘해서 부담"

  • 0

[마이데일리 = 수원 곽경훈 기자] 조범현 KT 위즈 신임 감독이 5일 오전 경기도 수원 라마다 프라자 호텔에서 진행된 감독 취임 공식 기자회견에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조범현 신임 감독은 충암고, 인하대를 졸업하고, 1982년 OB 베어스(현 두산 베어스) 창단 멤버로 입단해 1992년 시즌 후 삼성에서 선수 생활을 마감했다.

이후 삼성, KIA 배터리 코치 등을 역임했고, 감독으로서 SK의 한국 시리즈 준우승과 KIA의 우승,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이끌며, 국내를 대표하는 명장으로 자리 매김 했다.

조범현 감독은 KT 위즈와 계약기간 3년에 총액 15억원의 계약 조건이다.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