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7 [Satur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손 the guest' 한국형 엑소시즘, 공포+작품성 잡았다 [夜TV]
18-09-13 07:00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손 the guest'이 한국형 엑소시즘으로 출격했다.

12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OCN 새 수목드라마 '손 the guest'(극본 권소라 서재원 연출 김홍선) 1회에는 의문의 영령이 사람들의 몸에 들어가 충격적인 사건들이 벌어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손 the guest'는 처음부터 강렬했다. 윤화평(김동욱)의 내레이션인 "그것은 사람에게 씌인다. 어두운 마음, 약한 마음에 파고들어 사람에게 빙의된다"라고 말했고 여러 인물들이 각자의 상황 속에서 영령에 빙의돼 주변 사람들을 끔찍하게 죽였다.

김홍선 PD가 연출한 OCN 드라마 '보이스1' 모태구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며 호평을 받은 김재욱은 '손 the guest'에서는 원칙을 중시하는 구마 사제 최윤으로 출연한다.

'손 the guest'는 앞서 구마 사제의 이야기를 그린다는 내용이 공개돼 강동원, 김윤석 주연의 영화 '검은 사제들'을 떠올리게 했다. 1회에서는 최윤의 이야기보다는 최신부(윤종석)의 강렬한 이야기가 그려지면서 공포감을 높였다. '검은 사제들'과 비슷한 결이지만 그 안에서 여러 범죄들을 수사하는 형사와 공조하는 내용으로 OCN 웰메이드 장르극으로 첫 발을 뗐다.

김홍선 PD는 제작발표회에서 "엑소시즘이라는 게 가톨릭을 기반으로 한 서구적인 개념"이라며 "한국에도 샤머니즘이라는 무속신앙이 존재했다. 이번 작품을 통해 두 세계관이 맞을까 하고 생각해봤는데 공부하면서 느꼈다. 두 세계관이 치유라는 과정을 통해 마주칠 수 있겠구나, 하는 확신이 들었다"라며 엑소시즘과 샤머니즘이 결합된 이야기라고 말했다.

한편 '손 the
guest'는 한국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에 맞서는 영매와 사제, 형사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으로 분노로 가득 찬 사람들의 일그러진 마음속 어둠에 깃든 악령을 쫓는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 드라마다. 매주 수, 목 밤 11시 방송.

[사진 = OCN 방송 화면 캡처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머리에 콩나물을 얹었네'…임지연, 패션 망치는 모자
'얼굴이 화사하잖아요'…전지현, 칙칙한 의상에도 자체발광
'육아 스트레스 안녕'…별, 본업 복귀에 행복한 미소
"왜 이러나"…산이, 이수역 폭행 영상 게재에 논란↑
'S라인 힘들어요'…최소미, 너무 과도하게 꺾인 허리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