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홀란드+포든 더블 해트트릭→식스앤더시티! 맨시티, 맨유 6-3 완파
22-10-02 23:5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병진 기자] 식스앤더시티가 재현됐다.

맨체스터 시티는 2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2022-2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맨체스터 더비'에서 6-3으로 승리했다.

맨시티는 에데르송이 골문을 지키고 주앙 칸셀루, 후뱅 디아스, 존 스톤스, 카일 워커가 수비라인을 구성했다. 중원에는 로드리, 케빈 데 브라이너, 일카이 귄도안이 위치했다. 필 포든, 엘링 홀란드, 베르나르도 실바가 공격을 이끌었다.

맨유는 다비드 데 헤아가 골키퍼 장갑을 끼며 타이럴 말라시아, 리산드로 마르티네즈, 라파엘 바란, 디오구 달롯이 수비에 위치했다. 스콧 맥토미니와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3선에, 제이든 산초, 브루노 페르난데스, 안토니가 2선에 나섰다. 최전방은 마커스 래시포드가 출전했다.

맨시티가 이른 시간에 선제골을 터트렸다. 전반 7분 왼쪽 측면에서 실바가 크로스를 시도했고 침투하던 포든이 원터치 왼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빠르게 리드를 잡은 맨시티는 더욱 점유율을 높여가며 경기를 주도했고 맨유는 역습으로 대응했다.

맨시티의 추가골이 터졌다. 전반 33분 데 브라이너가 올린 코너킥을 홀란드가 헤더로 연결하며 스코어를 벌렸다. 4분 뒤에는 홀란드가 다시 데 브라이너의 얼리 크로스를 왼발로 밀어 넣으며 점수는 3-0이 됐다.

맨시티는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전반 43분 맨시티가 역습으로 공격을 이어갔고 홀란드가 왼쪽 측면에서 중앙으로 낮은 크로스를 올렸다. 이를 포든이 가볍게 성공시키며 전반에만 4-0으로 앞서갔다.




맨유는 후반전에 득점을 위해 적극적인 공격을 펼쳤다. 맨유의 추격골이 터졌다. 후반 10분 페널티 박스 밖에서 볼을 잡은 안토니가 과감한 중거리 슛을 시도했다. 슈팅은 날카롭게 골문을 향했고 에데르송을 뚫어냈다.

맨시티가 점수 차를 다시 벌렸다. 후반 19분 교체 투입된 고메스가 왼쪽 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렸고 홀란드가 왼발 슛으로 해트트릭에 성공했다. 후반 27분 포든도 홀란드의 패스를 받아서 1대1 찬스를 잡았고 정확한 왼발 슛으로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맨유가 다시 추격을 했다. 후반 38분 프레드의 슛을 에데르송이 막아냈고 마샬이 머리로 밀어 넣으며 득점에 성공했다. 맨유는 후반 45분 마샬이 페널티킥 득점으로 팀의 세 번째 골을 성공시켰고 경기는 그대로 마무리됐다.

[사진 = AFPBBnews] 최병진 기자 cbj0929@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설암 투병' 정미애, 밝은 얼굴로 전한 근황 "괜찮아요"
가수 정미애가 설암 투병으로 무대를 떠나야만 했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자, 근황을 공개하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27일 정미애는 환하게 웃으며 찍은 사진과 함께 "괜찮아요"라고 밝혔다. 사진 속 정미애는 편한 차림으로 머리카락을 질끈 ...
해외이슈
해리 스타일스, 무대서 중요부위 바지 찢어져 “짝사랑 제니퍼 애니스톤 깜놀”[해외이슈]
‘불륜남’ 피케, 23살 여친 공개…샤키라 “여자는 울지 않고 춤을 춘다” 저격[해외이슈]
‘킴 카다시안 결별’ 29살 코미디언, ‘하버드 출신 뇌섹녀’와 하와이 데이트[해외이슈]
조지 클루니×브래드 피트, 뉴욕서 영화 촬영중 “쌍둥이 같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