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윤지성 "워너원 탈퇴시켜달라고 울며 빌었다" 대체 무슨 일?(오케이)
22-09-28 05: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아이돌 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고민을 공개했다.

윤지성은 27일 오후 방송된 KBS2 '오케이? 오케이!'(이하 '오케이')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윤지성은 "나이 많은 사람(당시 27살)이 데뷔를 했고, 그렇게 노래를 빼어나게 잘하는 것도 아니고, 얼굴이 그렇게 잘생긴 것도 아니고, 춤을 그렇게 잘추는 것도 아니고. 근데 그런 애가 8등으로 데뷔를 하는 순간부터 '지가 뭔데 데뷔를 해?'이게 해체하는 순간까지도 계속 이어졌다"고 토로했다.

이어 "힘들었지... 그래서 대표님 찾아가서 워너원 탈퇴시켜달라고까지 했었다. 울면서 빌었다"며 "그런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티를 내면 안 됐다. 그러면 또 나약하다고 뭐라고 하니까. 또 나를 깎아내리는 말, 나를 조롱하고 놀리는 말에 내가 휘둘리고 넘어지는 모습을, 제가 약해지는 모습을 보이고 싶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그러다보니까 항상 팬들에게 '저 괜찮다', 방송 나가서도 '저 괜찮다'고 했다"며 "그게 불안의 요소였던 것 같다. 내가 이런 환경에 노출돼서 약해지는 모습을 팬들이 보면 슬퍼할 테니까"라고 고백했다.

한편, '오케이? 오케이!'는 고민이 있는 전국 방방곡곡의 사연자들을 찾아가 고민을 상담해 주는 힐링 토크 프로그램이다.

[사진 = KBS 2TV '오케이? 오케이!'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전종서 "긍정 검토"→문상민 "미팅 결과 기다리는 중"…'
배우 전종서와 대세로 떠오른 문상민이 새 드라마 '웨딩 임파서블' 남녀 주인공으로 만날까. 7일 전종서 소속사 앤드마크 관계자는 마이데일리에 "'웨딩 임파서블'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문상민의 소속사 어썸이엔...
해외이슈
“곧 넷째딸 출산, 아내에게 감사” 수상소감…46살 라이언 레이놀즈 달콤한 로맨티스트[해외이슈]
‘아바타2’ 외신 첫반응 “경이롭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매혹적” 최고영화 탄생[해외이슈]
임신 ‘놉’ 29살 여배우, “나보고 못생겼다고 말하는 것은 미친 짓이야” 분노[해외이슈]
박찬욱 ‘헤어질 결심’, 뉴욕타임스 10대 영화 선정 “아카데미 청신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