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민호 사랑 덕분?'…연우, 활짝 핀 얼굴
'힙하다 힙해'…화사, 맨살에 넥타이만
"허이재, 성관계 요구男 실명 밝히고 책임져라"
이영지, '걸그룹 뺨친다' 칭찬에 격분…왜
'아찔 그 자체'…치어리더, 슬며시 들린 치마
씨엘, 기저귀 위 꿀타래 칭칭?…파격 패션
김희진 감동 시킨 티파니 선물 "메달 대신"
"빚 일시불로 갚아"…그리, 광고료 얼마길래
'오른손을 묶어라' 시대 앞서간 전규삼 선생 전기 출간
21-05-12 10: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50여년 전에 농구 스킬 트레이너가 있었다면? 시대를 앞서간 농구 지도자 전규삼 전 송도고등학교 농구부 코치의 스토리가 나왔다.

실화 전문기획사 팩트스토리는 12일 "전규삼 코치의 전기논픽션 <오른손을 묶어라-시대를 앞서간 농구코치 전규삼>이 전자책과 종이책으로 동시에 출간됐다"고 밝혔다.

이 논픽션은 송도고 후원회와 전 코치의 제자, 농구팬 등이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제작비를 후원해 제작됐다. '농구학자' 손대범 농구전문기자가 저자다.

손 기자는 세 가지 측면에서 1960년대~90년대 활동했던 전 코치의 활동과 삶을 조망했다. 첫째 혁신가다. 전 코치는 '1호 스킬 트레이너'라는 별명을 갖고있다. 김현중 퀀텀스킬스 랩 트레이너는 "어쩌면 대한민국 제1호 스킬 트레이너는 할아버지였을지도 모른다"라고 밝혔다. 전 코치는 1960년대 중반에 제자에게 왼손 드리블을 가르치기 위해 오른팔을 묶게 했다. 농구선수로 성공하려면 왼손 오른손을 다 써야 한다는 취지였다.

둘째 전략가로서의 면모다. 1960년대 중반 농구선수가 185cm면 장신이었다. 원치 않아도 센터를 보는 일이 많았다. 전 코치는 키 큰 송도고 제자들에게 외곽 플레이도 훈련시켰고, 하나의 포지션에 묶어 두지 않았다.

셋째 인격의 리더십이다. 종목을 막론하고 스포츠계에 구타가 존재하던 시절 전 코치는 구타를 엄금했다. 또 타학교와 달리 농구부 선수들에게 수업을 듣게 했다. 손 기자는 "실화영화 <코치 카터>는 흑인 선수들에게 공부와 인성 교육을 강조한 미국 리치몬드 고교 농구부 코치를 다뤘다. 전규삼 코치는 한국판 <코치 카터>라 할만하다"라고 말했다.

전 코치는 1915년 9월26일 개성에서 태어났다. 식민지 시대 송도고의 전신인 송도고보(고등보통학교)에서 농구를 접했다. 한국전쟁 당시 월남해 새로 개교한 송도고등학교에서 1961년~1996년 농구부 코치를 역임했다. 1965년 전국체전 우승, 63년 준우승 등을 기록했다. 유희형, 이충희, 김동광, 강동희, 신기성 등 명가드들의 스승으로 유명하다.

창의적 플레이와 스킬 트레이닝이 최근 농구계의 화두가 되면서 전 코치의 지도철학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송도고를 졸업한 농구선수 김승현은 "전규삼 할아버지가 개인기와 기본기를 충실히 가르쳐준 덕분에 오늘의 내가 있었다"라고 밝혔다. 손 기자는 "기본기에 바탕해 창의성을 강조한 그의 지도 방식은 2010년 이후 한국에 불어닥친 스킬 트레이닝의 시초가 아닐까. 야구 논픽션 <머니볼>처럼, 전 코치 스토리에는 특정 스포츠 이야기를 넘어 혁신에 대한 보편적 고민도 담았다"라고 밝혔다.

손 기자와 팩트스토리는 지난해 12월 14일~올해 1월 11일 크라우드펀딩 사이트 텀블벅에서 책 제작을 위한 펀딩을 진행했다. 송도고 후원회, 농구팬 등 216명이 모두 1,022만 6550원을 후원했다. 후원자들에게 종이책이 우선 배송된다. 개별적으로 구매하려는 독자는 콘텐츠 플랫폼 리디북스에서 전자책으로 사볼 수 있다. 종이책은 예스24에서 구매 가능하다.

[전규삼 코치. 사진 = 송도고 농구부 제공]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허이재,성관계요구男 실명밝히고 책임져"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배우 허이재가 과거 유부남 배우 A씨로부터 성관계를 제안받고 폭언을 들었다고 폭로한 가운데,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가 허이재에게 A씨의 실명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지난 13일 이진호는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
종합
연예
스포츠
'오징어 게임' 이정재 "출연 이유? 황동혁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12살 연하남 약혼’ 브리트니 스피어스, 갑자기 인스타그램 계정 삭제 “왜?”[해외이슈]
‘싸움꾼’ 코너 맥그리거, 래퍼 머신 건 켈리에 주먹 날려…“왜?”[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12살 연하 남친과 5년 열애 끝 약혼 “4캐럿 다이아몬드 자랑”[해외이슈]
벤 애플렉♥제니퍼 로페즈, 베니스 레드카펫서 대놓고 ‘백허그’ 애정행각[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