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얼마나 짧았으면…걸그룹 멤버 팬츠 상태
"있을 수 없는 일"…비, 김태희랑 엮자 극대노
"딸 병원비 내줘" 장성규, 무례한 네티즌에…
이현경♥민영기 집 공개 '텃밭 있는 복층 아파트'
DJ 소다, 선명한 볼륨 자국 '아찔'
'미스맥심 콘테스트' 현장컷…후끈
유재석 이용해 그림 홍보한 카걸·피터, 결국…
신원호, "정은지 뭘 믿고 캐스팅했냐" 물어보니
.
[종합] 송혜교·현빈, 중국발 재교제설 루머로 곤혹…소속사 '선긋기'→네티즌도 '황당'
20-08-01 10:0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송혜교와 현빈이 난데없는 재결합설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는 "사실무근"이라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두 사람을 향한 관심은 이틀째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지난달 31일 중국의 한 연예채널은 '현빈과 송혜교로 추정되는 남녀가 한밤중에 개와 함께 산책했다'며 '이 모습이 SNS에 사진으로 포착됐다. 이미 동거 중일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하며 해당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두 명의 인물이 서있는 듯 보이나 어두운 터라 식별이 불가능하다. 특히 현빈은 현재 영화 '교섭'(감독 임순례) 촬영차 요르단에 체류 중이기 때문에 해당 사진의 신빙성이 떨어졌다. 이 게시물은 이후 삭제됐다.



하지만 중국 SNS을 타고 루머가 급속도로 확산됐고 결국 현빈과 송혜교의 소속사는 각각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대응할 가치가 없다"는 입장을 내며 사실무근임을 강조했다. 송혜교는 중국발 루머로 인해 여러 차례 곤욕을 치른 바 있다. 국내 네티즌들은 중국발 루머의 무분별한 확산을 염려하며 황담함을 토로하고 있는 분위기다.

한편, 현빈과 송혜교는 지난 2008년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에서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 2년 간 공개 열애를 했다. 2011년에는 결별 소식을 전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딸병원비내줘" 장성규,무례한 네티즌에…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한 네티즌의 무례한 병원비 요구에도 따뜻하게 화답했다. 장성규는 13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네티즌이 쓴 댓글 캡처샷을 게재했다. 네티즌 A 씨는 장성규에게 대뜸 돈을 요구, 황당함을 자아냈다.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라이언 레이놀즈 “젊은이들아, 코로나에 파티하다가 내 엄마 죽이지 마라”[해외이슈]
마블 ‘스파이더맨:홈씩’ 제목 유출, ‘홈’ 시리즈 3부작[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목소리를 높여 인종차별 반대 외치자”[해외이슈]
“카디비 뮤비 ‘왑’서 카일리 제너 삭제하라”, 청원운동 폭발적 반응…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