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국, 亞야구 익숙한 일본파 3인방에 당했다
타히티 지수, 결혼 앞둔 소감 "예비신랑은…"
女배구, 대접전 끝 일본 제압…8강 간다
"수애, 알고보면 많이 달라" 증언…어떻길래
PK로 재미봤던 한국, PK골 허용과 함께 대량실점
새 연인 사귀고도…도박중독 못 고친 男배우
하재숙, 동갑 남편 공개…눈에서 꿀 뚝뚝
'지코 형' 우태운 "1년 간 밖에 안 나가" 왜
[PO 3차전] '최정 3번 그대로' 염경엽 "나까지 최정 흔들면 안돼"
19-10-17 17:1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척돔 윤욱재 기자] 염경엽 SK 감독이 팀의 중심타자인 최정(32)을 향한 신뢰를 보냈다.

SK는 벼랑 끝에 몰렸다. 홈에서 열린 플레이오프 1~2차전을 연달아 패한 것이다. SK는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키움과의 플레이오프 3차전에 나선다. 결과에 따라 2019년의 마지막 경기가 될 수도 있다.

SK가 2연패를 당하는 과정에는 최정의 부진도 뼈아팠다. 최정은 플레이오프 2경기에서 8타수 무안타로 침묵하고 있다.

SK는 플레이오프 3차전 선발 라인업에 대폭 변화를 가했지만 최정의 타순은 3번 그대로 내놨다.

염경엽 감독은 "최정의 타순 조정은 생각하지 않았다. 우리 팀은 최정이 중심을 잡아줘야 좋은 경기 내용을 보인다"라면서 "나까지 최정을 흔들 이유는 없다. 내가 안 해도 충분히 흔들리고 있다"고 웃음을 보이기도 했다.

염 감독은 비록 SK가 벼랑 끝에 몰렸지만 선수단에 특별히 주문한 것은 없음을 말했다. "별말하지 않았다. 선수들이 너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한다"라는 염 감독은 "내가 말을 하는 게 선수들에게 더 부담이 될 것이다. 선수들도 나와 같은 마음이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어떻게든 이날 경기에서 분위기를 반전해야 하는 SK다. 염 감독은 "오늘 가장 중요한 것은 선취점이다. 분위기를 바꿀 수 있는 최고의 방법은 경기에서 이기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고척돔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女배구, 대접전 끝 일본 제압…8강 간다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운명의 한일전'을 승리로 장식하며 8강으로 간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29일 일본 도쿄의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A조 예선 라운드 일본과의 ...
종합
연예
스포츠
드림캐쳐, 맛있게 매운맛으로 돌아왔다 'BEca...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제니퍼 로페즈♥’ 벤 애플렉, 카지노서 목격 “도박중독 못 벗어나”[해외이슈]
“572억 날렸다” 스칼렛 요한슨, 디즈니 고소…왜?[해외이슈]
인기 래퍼 “에이즈 걸리면 죽는다”, 동성애자 엘튼 존 “충격”[해외이슈]
‘벤 애플렉♥’ 제니퍼 로페즈 명품 비키니 74만원+로브 264만원 “정열의 여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