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혜성, 설렁탕 두고 감성글…전현무 공감
'세번째 이혼' 이아현, 가족예능 당시 발언
'섹시 아이콘' 신재은, 근황 봤더니…반전
고아성 "박정민, 남자가 어려웠던 내게…"
에스파 멤버 '카리나' 발표…혹시 유지민?
고열 딸에 민간요법 시도한 함소원 '기함'
김종민 "연예인에 대시 받은 적? 인생 걸고…"
촬영 전 몸 푸는 신다원…'벌써부터 아찔해'
.
[경상북도 영주시] 태백과 소백, 양백지간에서 홀로 솟다. 태백산 부석사
16-09-02 17:4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끝없는 지혜와 무한한 생명을 지닌 해동 화엄종찰의 무량수전 아래로 백두대간 봉우리들이 물결치듯 다가온다.

이 땅의 가장 뛰어난 사찰 건축으로 꼽히는 부석사는 무량수전(국보 제18호)과 그 앞의 석등(국보 제17호)이 있어 단연 빛난다. 구품 만다라를 상징하는 석축들의 마지막, 어둑한 안양루 밑 계단을 지나 무량수전 앞마당에 선 순간 시야가 탁 트이고 백두대간에서 뻗어 내린 산봉우리들이 물결치듯 발 아래로 다가온다. 해발 259미터 자그마한 봉황산이 품은 부석사 무량수전은 태백산 줄기를 타고 내달리는 산 중턱에 화엄종찰의 위엄과 품격을 간직한 채 정좌하고 있다.

부석사 건축의 이러저러한 면을 복잡하게 논하기보다 사람들은 의상대사와 선묘낭자의 로맨스에 더 큰 관심을 보인다. 절 이름 자체도 선묘낭자가 신통력을 발휘한 '뜬 돌[浮石]'인데다, 경내 무량수전 왼쪽에는 실제로 '부석'이라는 커다란 바위가 있으니, 선묘낭자 전설은 극적이기조차 하다. 게다가 선묘낭자의 영정까지 걸어둔 '선묘각'의 존재는 사람들로 하여금 1400여 년 전의 애틋한 사랑 이야기에 관심을 갖게 만든다.

어쨌든 의상이 평생의 부귀영화를 마다하고 출가하여 멀고 먼 당나라로 구법의 길을 떠난 것은 661년(문무왕 4년), 그의 나이 36세 때다. 백제와 고구려가 차례로 멸망한 뒤 화엄의 대가로서 신라에 되돌아온 의상은 676년(문무왕 16년) 부석사를 세우고 해동 화엄종의 창시자이자 부석존자로 불렸으며, 3000여 명의 제자를 가르쳤다고 전한다. 부석사에서는 신라시대부터 조선시대에 이르는 유물을 모두 볼 수 있다.

[내용 및 사진 출처 = 롯데관광 추천여행지 1040 대한민국 감동여행]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섹시 아이콘' 신재은, 근황 보니…반전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모델 신재은(29)이 근황과 함께 남다른 일상을 공개했다. 신재은은 27일 인스타그램에 "재니 요즘 포스팅이 뜸했죠!❤️"라며 "저 포뮬라 라이센스 땄어요! 포뮬러 대회도 나가고요🏋🏻 이름도 붙이...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케이트 윈슬렛 ‘아바타2’ 전격 출연, “물 속에서 7분 14초 동안 숨 참았다”[해외이슈]
‘원더우먼’ 갤 가돗 “10대 소녀 결혼 강요, 당장 중단해야”[해외이슈]
'45kg 감량' 아델 "내 모습 많이 달라졌다…내 반쪽만 가져와" [해외이슈]
‘45kg 감량’ 아델, 확 달라진 미모 “케이트 윈슬렛 닮았다” 감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