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압꾸정' 오나라 "이래서 마동석 하는구나!" [MD인터뷰①]
22-11-30 14:2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오나라가 '압꾸정'으로 선배 마동석과 연기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오나라는 3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소격동 한 카페에서 마이데일리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영화 '압꾸정'으로 관객들과 만나며, 이와 관련 이야기꽃을 피웠다.

'압꾸정'은 샘솟는 사업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이 실력 톱(TOP)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와 손잡고 K-뷰티의 시조새가 된 이야기.

극 중 오나라는 '인싸' 성형외과 상담 실장 오미정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남다른 정보력과 친화력을 갖춘 미정은 사람들을 연결하는 탁월한 능력을 인정받아 성형외과의 상담 실장이 되는 인물이다.

이날 오나라는 "'압꾸정'으로 마동석 선배님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춰봤는데, 처음 느껴보는 신선함이었다"라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어 "정말 상상하지 못하는 타이밍, 템포에 선배님의 대사가 들어온다. '와 재밌다', 지나면 지날수록 그 템포를 기다리는 재미가 있더라. 상상했던 박에 안 들어오시니까, 제 연기도 달라지고. '와 이래서 마동석 마동석 하는구나' 싶었다. 많이 배웠다"라고 존경심을 표했다.

또한 오나라는 '압꾸정'에 대해 "처음부터 끝까지 웃음이 멈추지 않는, 시종일관 웃음 끊이지 않는 영화다. 지루한 부분이 없다. 제가 정말 아낀 작품인 만큼 많은 관객분이 사랑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임진순 감독님도 '미정은 미정이 하고 싶은 대로 놀아봐' 멍석을 깔아주셨다. 배우를 신뢰하고 믿음이 없고선 할 수 있는 말이 아니기에, 감사한 마음으로 그 기대에 부흥하기 위해 연구를 많이 하고 노력했다"라고 뜨거운 열정을 엿보게 했다.

[사진 = (주)쇼박스]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서준(Park Seo Jun), 프랑스 명품을 사로잡은
배우 박서준이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북촌 휘겸재에서 진행된 샤넬 브랜드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해외이슈
“루푸스 약물 부작용→손 떨림 증상” 30살 셀레나 고메즈, 안타까운 근황[해외이슈]
‘아바타2’ 21억 달러 돌파, ‘타이타닉’ 잡고 역대흥행 3위 노린다[해외이슈]
‘해리 스타일스와 결별’ 38살 女감독, 양육권 다툼 전약혼자와 로맨틱 포옹[해외이슈]
‘예스마담’ 양자경, ‘에브리씽’으로 亞 최초 오스카 여우주연상 거머쥘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