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키움, 4년 20억원에 이형종과 퓨처스 FA 계약 체결[오피셜]
22-11-24 11:4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키움 히어로즈는 24일 오전 서울 고척스카이돔 구단 사무실에서 퓨처스 FA 외야수 이형종과 계약기간 4년, 총액 20억원에 계약했다.

키움은 24일 "세부적으로 2023시즌에는 연봉 1억2000만원을 지급하고, 2024시즌에는 연봉 6억8000만원, 2025시즌과 2026시즌에는 각 6억원씩 12억원을 지급하는 총액 20억원을 보장하는 다년 계약이다"라고 했다.

이형종은 서울고를 졸업하고 2008년 LG트윈스에 1차 지명 투수로 입단했다. 2015시즌 타자로 전향한 뒤 퓨처스리그에서 적응기를 가졌다. 2016시즌에 타자로 1군 무대에 데뷔한 이형종은 2018시즌부터 2021시즌까지 4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칠 만큼 장타력을 갖춘 타자로 변모했다. 타자로 KBO리그 통산 624경기에 출전해 544안타 63홈런 254타점 타율 0.281를 기록했다.

고형욱 단장은 “풍부한 경험을 갖춘 주전급 외야수를 영입하게 돼 기쁘다. 이형종의 합류로 짜임새 있는 타선이 만들어지는 것은 물론 외야 수비도 더욱 강해질 것으로 기대한다. 내년 시즌 공격과 수비에서 큰 힘이 돼주길 바란다”라고 했다.

계약을 마친 이형종은 “먼저 저의 가치를 인정해주시고, 높게 평가해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키움은 열정이 가득하고 파이팅이 넘치는 팀이다. 올 시즌 선수단 전체가 하나로 뭉치는 모습도 인상적이었다. 새로운 팀에 온 만큼 팀에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했다.

이어 “그동안 응원해 주신 LG트윈스 팬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주신 응원과 관심 마음속 깊이 간직하겠다. 또 앞으로 만나게 될 키움 팬 분들께는 즐거운 야구,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많이 응원해주시길 바란다”라고 했다.

[이형종. 사진 = 키움 히어로즈 제공]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고도의 심리전이었나? 경기 시작 전부터 김선형을 초초하
서울 SK 김선형은 경기 시작 전부터 초조한 표정을 짓고 있었다. 경기 시작 시간이 지났지만 창원 LG 선수들이 조상현 감독의 작전 지시를 받고 있었기 때문이다. 옆에 있던 최준용은 더 이상 기다리지 못하고 창원 LG 벤치 쪽으로 걸어가 김동우 ...
해외이슈
故 아론 카터 형 닉 카터, “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 상대로 맞소송”[해외이슈]
‘지젤 번천과 이혼후 은퇴’ 톰 브래디, “당분간 데이트 안하고 솔로로 지낸다”[해외이슈](종합)
59살 브래드 피트♥30살 주얼리 부사장, 만남서 열애까지 타임라인 총정리[해외이슈]
‘아바타2’ 북미서 ‘어벤져스’ 꺾었다. “한국은 글로벌 흥행 4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