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FA 이태양 한화 전격 컴백, 4년 25억원에 계약 [공식발표]
22-11-23 15: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FA 시장에 나온 전천후 투수 이태양(32)이 한화로 전격 컴백한다.

한화 이글스는 23일 "FA 투수 이태양을 계약기간 4년 총액 25억원에 영입했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계약 세부 내용은 계약금 8억원, 연봉 17억원이다.

이태양은 효천고를 졸업하고 2010년 신인드래프트에서 한화 이글스에 5라운드 36순위로 지명됐다.

2014년에는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 야구 국가대표에 선발돼 금메달을 획득하기도 했다.

2020년 6월 노수광과의 트레이드를 통해 SSG 랜더스(당시 SK 와이번스)로 이적했다가 이번 FA 계약을 통해 한화 이글스로 돌아오게 됐다.

이태양은 선발과 불펜 모두 가능한 전천후 우완 정통파 투수로, 통산 348경기에 등판, 804.2이닝을 소화하며 35승 49패 31홀드 1세이브, 평균자책점 5.11을 기록하고 있다.

올 시즌에는 17경기에 선발로 나서는 등 30경기에 등판해 8승 3패 1홀드, 평균자책점 3.62를 기록했다.

이태양은 계약 후 "박찬혁 대표이사님과 손혁 단장님, 한화 이글스 구단이 좋은 조건을 제시해 주신 덕분에 다시 한화 이글스로 돌아올 수 있게 돼 정말 기쁘다. 그리웠던 한화 이글스에서 다시 야구할 생각에 한없이 설레고 기쁜 마음"이라며 "잠시 팀을 떠나있는 동안 팀이 많이 젊어졌는데 책임감을 갖고 후배들에게 내가 배우고 느낀 점을 많이 알려주며 즐겁게 야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손혁 한화 이글스 단장은 "이태양은 긴 이닝을 소화할 수 있는 투수로 선발과 불펜 어디에서든 활약할 수 있는 투수다. 이태양의 가세로 투수진 뎁스가 두꺼워져 유동적 투수운영이 가능할 것"이라며 "이태양은 한화이글스에 애정이 각별하고 훌륭한 인성을 갖춘 선수이기 때문에 그 마음으로 후배들을 이끌어 준다면 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FA를 신청하고 한화 이글스로 돌아온 이태양이 한화와 계약을 마치고 난 뒤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 = 한화 이글스 제공]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곽튜브 "아이유 '사인 CD' 선물에 눈물, 상상 못할 연
구독자 수 133만 명을 보유한 여행 크리에이터 곽튜브가 가수 겸 배우 아이유에게 받은 사인을 자랑했다. 곽튜브는 2일 저녁, 본인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날 생일 기념으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곽튜브는 소속사 샌드박스네트워크에게...
해외이슈
“눈썹 끝이 위로 올라갔다”, 킴 카다시안 성형수술 의혹 제기[해외이슈]
故 아론 카터 형 닉 카터, “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 상대로 맞소송”[해외이슈]
‘지젤 번천과 이혼후 은퇴’ 톰 브래디, “당분간 데이트 안하고 솔로로 지낸다”[해외이슈](종합)
59살 브래드 피트♥30살 주얼리 부사장, 만남서 열애까지 타임라인 총정리[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