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텐 하흐에게 외면받은 ‘아약스 제자’, 빅클럽 러브콜 받는다
22-10-06 04:1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런던 유주 정 통신원] 영국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도니 판 더 빅은 힘겨운 시즌을 보내고 있다. ‘옛 스승’이었던 에릭 텐 하흐 감독이 맨유로 부임하면서 기회를 얻나 했지만, 여전히 차가운 대접을 받고 있어서다.

그는 올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19분을 뛰는 데 그치고 있다. 그러나 이 같은 수모 속에서 여러 빅클럽이 판 더 빅에게 관심을 표하고 있다는 보도도 나왔다. 이적설 속에서 그가 훈련에 참여하지 않고 있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현지시간 5일 영국 매체 미러는 “판 더 빅이 내년 1월 레스터 시티로 이적할 수 있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이탈리아 세리에A의 인터밀란이 판 더 빅에게 눈독을 들이고 있다는 보도도 나온 상황이다.

그런가 하면 미러는 “지난주 판 더 빅이 스쿼드에서 아예 배제된 건 상당히 흥미롭다”며 “그는 텐 하흐 감독과의 재회 이후 맨유에서 다시 기회를 얻을 것으로 예상됐었다”고 설명했다.

맨유는 현지시간 지난 2일 맨체스터 시티와 2022-23시즌 프리미어리그 9차전을 치렀다. 판 더 빅은 이날 선발은커녕 벤치 명단에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매체는 “판 더 빅은 맨시티전에서도 완전히 배제됐을 뿐 아니라 오는 오모니아전에도 출전하지 않을 가능성이 매우 높아 보인다”면서 “판 더 빅은 훈련에도 참가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맨유는 키프로스 구단 오모니아와 한국시간 7일 오전 1시 45분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E조 3차전을 앞두고 있다.

판 더 빅은 지난 2020년 네덜란드 에레디비시 아약스를 떠나 맨유 유니폼을 입었다. 아약스에선 큰 활약을 펼쳤던 만큼 맨유 팬들의 기대도 높았다.

그러나 그는 좀처럼 기회를 얻지 못했다. 지난 1월부터 넉 달간 에버턴에 임대를 다녀오기도 했다. 판 더 빅은 에버턴에서도 허벅지 부상이 발목을 잡으며 7경기에 출전하는 데 그쳤다.

올여름 맨유로 복귀한 이후엔 시즌 개막전과 2차전, 3차전에서 각각 교체 출전해 12분, 3분, 4분을 뛴 뒤 단 한 번도 기용되지 못했다. 지난달 아스널전부터는 아예 교체 선수 명단에도 포함되지 못하고 있다.

[사진 = AFPBBNews]
런던 유주 정 통신원 yuzuju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전종서 "긍정 검토"→문상민 "미팅 결과 기다리는 중"…'
배우 전종서와 대세로 떠오른 문상민이 새 드라마 '웨딩 임파서블' 남녀 주인공으로 만날까. 7일 전종서 소속사 앤드마크 관계자는 마이데일리에 "'웨딩 임파서블'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문상민의 소속사 어썸이엔...
해외이슈
“곧 넷째딸 출산, 아내에게 감사” 수상소감…46살 라이언 레이놀즈 달콤한 로맨티스트[해외이슈]
‘아바타2’ 외신 첫반응 “경이롭다,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매혹적” 최고영화 탄생[해외이슈]
임신 ‘놉’ 29살 여배우, “나보고 못생겼다고 말하는 것은 미친 짓이야” 분노[해외이슈]
박찬욱 ‘헤어질 결심’, 뉴욕타임스 10대 영화 선정 “아카데미 청신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