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홍석천, 김우빈 픽했다 "공룡상 뜰 때…연기하면 잘될 거라고" ('돌싱포맨')
22-06-28 22: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배우 홍석천이 남다른 안목을 뽐냈다.

28일 방송된 SBS '돌싱포맨'에서는 장도연과 홍석천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뽐냈다.

이날 이상민은 "회사만 건재했다면 석천이 형을 캐스팅 디렉터로 모시고 싶을 정도로 사람을 잘 본다"며 "얘는 나중에 커서 잘될 것 같다는 걸 딱 얼굴 보고 알아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홍석천은 "최근 잘될 거라고 했던 게 배우 황인엽이다. '여신강림' 황인엽. 지금 최고 잘 나가는 애 중에 하나다. 나는 황인엽 얼굴에서 예전 이준기 얼굴을 봤다. 그래서 '너 정말 잘 될 거야'했다. 지금 주인공을 맡고 있다"고 자랑했다.

그러자 장도연은 "황인엽 배우 말고도 오빠가 픽한 분 중에 김우빈 씨가 있다"며 거들었다. 홍석천은 "그 당시 공룡상이 뜰 때였다. 우빈이가 되게 고민하길래 '우빈아, 너는 연기로 바꾸면 정말 잘 될 타이밍이다"고 했다. 그래서 연기를 딱 했는데 너무 잘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상민이가 우빈이 얘길 했으니까. 현중아, 여기 한번 꼭 나와라"고 말했다. 김우빈의 본명이 김현중이라고. 홍석천은 "현중이 꼭 한 번 나와라"며 다시 한번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SBS '돌싱포맨'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헹궈줬는데"…장윤정♥도경완 딸 하영, 남다른 먹성에 '깜
아나운서 출신 도경완(41)이 5세 딸 도하영의 먹성에 감탄했다. 18일 도경완은 인스타그램에 "어려서부터 매운맛에 거부감이 없는 아이…아빠 라면 먹는 걸 보면 언제나 '나도 한 입만'을 외치던 아이…이제 나이도 5살 됐겠다, 물에 헹궈 줘봤...
해외이슈
“FBI 고소 안젤리나 졸리, 내게 큰 고통 주고 있다” 브래드 피트 분노[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전남편, 260만원짜리 팔찌 훔쳐 감옥행[해외이슈]
32살 테일러 스위프트, “‘트와일라잇:뉴문’ 엑스트라 출연 거절 당해” 왜?[해외이슈]
“내 작은 가슴이 편안해” 26살 블랙위도우, 21살 연상 남친과 결별[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