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그대가 조국' 누적관객 3만 돌파,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9.92"
22-05-26 15:2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둘러싼 갈등과 저항에 대한 성찰적 다큐멘터리 영화 ‘그대가 조국’이 5월 25일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3위로 순조로운 출발에 나섰다. 상대적으로 적은 상영관과 상영횟수에도 괄목할만한 성적이다.

26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영화 ‘그대가 조국’이 25일, 24,455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29,044명이다. 이는 54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다큐 영화 ‘그날, 바다'와 유사한 추이다.

실시간 예매 관객수만 9만 6천명을 넘어서 벌써 10만명 이상을 기록해 또 한 번 다큐멘터리 장르 영화에서 흥행 기록을 세울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러한 전망은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이 힘을 더한다. ‘그대가 조국'은 CGV 골든 에그지수 98%,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9.92로 영화 평점 1위를 기록하고 있다.

관객들은 “전국민이 반드시 봐야할 영화”, “선입견에 사로잡혀 진실을 외면하는 사람들이 꼭 보기를”, “영화 팬이라면 무조건 봐야한다"고 다양한 면에서 추천을 아끼지 않았다.

메가박스 예매율 1위, 통합전산망 실시간 예매율 3위에서 상승세를 보이고 있어 주말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영화 ‘그대가 조국’은 조국이 법무부장관에 지명된 2019년 8월 9일부터 장관직을 사퇴한 10월 14일까지 67일 동안, 검찰개혁을 무산시키려는 정치적 목적을 가진 검찰이 수사라는 명목으로 사냥을 벌이던 그 때 그 시간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우리는 무엇을 보았는지를 다룬다. 지난 제23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되어 뚜렷한 주제의식은 물론 영화적인 완성도로 호평을 받았다.

‘그대가 조국’에 대한 관객들의 지지와 기대를 증명하여 상영관을 확보하고 더 많은 관객들이 극장에서 볼 수 있는 기회를 만들기 위해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을 진행해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연출을 맡은 이승준 감독은 ‘달팽이의 별’로 아시아 최초이자 한국 최초로 암스테르담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장편경쟁부문 대상을 수상하고 ‘부재의 기억’으로 한국 최초 아카데미 시상식 단편다큐멘터리상 노미네이트와 뉴욕국제다큐영화제 심사위원대상을 수상했다.

‘그림자꽃’으로 타이완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아시안비젼경쟁 부문 대상,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한국경쟁부문 최우수한국다큐멘터리상을 수상했다. ‘달팽이의 별’, ‘부재의 기억’, ‘그림자꽃’ 감병석 프로듀서와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무현입니다’ 양희 크리에이티브 프로듀서,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진모영 감독이 이그제큐티브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그대가 조국’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 = 엣나인필름]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씨엘, 가슴 컵 키운 '파격 패션'…눈을 어디 둬야 해?
그룹 투애니원(2NE1) 출신 씨엘(CL)이 파격적인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5일 씨엘은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A Very Cherry Day in Paris"라며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씨엘은 프랑스 파리에서 남다른 셀럽 포스를 풍겼다. 가슴 장식이 독...
해외이슈
“여자에서 남자로 바꿔줘서 고마워” 35살 엘리엇 페이지, 넷플릭스에 감사인사[해외이슈]
“남친은 바람피웠지만” 클로에 카다시안, 38살 생일 사진만 400장 찍어 자축[해외이슈]
톰 크루즈 환갑 맞아, ‘탑건2’ 오디션 참가 F1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 응원[해외이슈]
“낙태가 내 삶을 구했다”, 자궁내막증 앓는 27살 유명 여가수 대법원 비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