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제시카 알바=채정안 "나이 들수록 돈이 많이 필요해" ('놀면뭐하니2')
22-05-21 19: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제시카 알바의 정체가 배우 채정안으로 밝혀졌다.

2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WSG워너비 멤버를 뽑기 위한 조별 경쟁이 그려졌다.

이날 김태리, 전지현, 제시카 알바로 구성된 신선봉이 2라운드 두번째 조로 등장했다. 전지현은 빅뱅의 '라스트 댄스(Last Dance)'를, 김태리는 정인의 '장마'를 열창했다. 제시카 알바는 나미의 '인디안 인형처럼'을 선곡했다.

이어 전지현, 김태리, 제시카 알바 세 사람은 함께 에코의 '행복한 나를' 무대를 선보였다. 산뜻한 세 사람의 첫 화음과 완벽한 호흡이 심사위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유재석은 "진짜 약간 감동받았다. 우리 알바 씨가 얼마나 노력했는지 느껴진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나 심사결과, 전지현과 김태리가 합격한 가운데 제시카 알바만이 홀로 탈락했다. 탈락한 제시카 알바는 정체를 공개했다. 그는 바로 채정안이었다.

유재석은 "우리 오디션에 정안 씨가 나올 줄은 몰랐다. 어떻게 오디션에 함께 해주시게 됐느냐"고 물었다. 채정안은 "진짜 성공하고 싶더라. 나이가 들 수록 돈이 많이 필요하더라. 난 집에 있으면 안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기분이 썩 좋지는 않다. 내가 뭐라고 기분이 나쁘면 어쩔 거냐"며 탈락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내가 좀 생각이 급하다. 기다리는 걸 잘 못한다. 생각나면 빨리 말하고 어떨 때는 생각도 안 하고 말한다"고 털털한 면모를 드러냈다.

채정안은 "극 중 차도녀 이미지로 오랫동안 버텼다. 언제 어떻게 방향을 틀어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 주변에서는 기다리라고 했는데 속이 터지더라. 지금 가릴 때도 아니다. 공진단을 많이 먹고 있다. 스스로에게 투자하고 있다"며 이미지 변신에 대한 간절함을 표했다.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안타깝고도, 어떻게 보면 대단한 손흥민 '사우디 이적설'
사우디아라비아가 '오일 머니'의 파워를 앞세워 세계 축구 슈퍼스타들을 모으고 있다. 시작은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사우디아라비아의 알 나스르는 호날두에게 2억 유로(2900억원)의 연봉을 선사했다. 그리고 레알 마드리드의 전설 카...
해외이슈
“바람 피워 아이 낳은 전 남친과 재결합 안해” 클로에 카다시안, 처벌도 필요없어[해외이슈]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연기 잠정 은퇴” 충격 선언[해외이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왜 이러나, “여배우와 모험적인 성관계” 또 폭로[해외이슈](종합)
‘테일러 스위프트와 결별’ 매티 힐리, “온라인서 끊임없는 증오에 시달려”[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