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영탁 "무명 시절 박효신·다비치·슈주 가이드 보컬"('주접이 풍년')
22-05-20 02:5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트로트 가수 영탁이 무명 시절을 공개했다.

영탁은 29일 오후 방송된 KBS2 '주접이 풍년'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영탁은 "첫 번째 오디션은 아마 초등학교 때가 아닐까? MBC 어린이 합창단, 동요 대회. 그러면서 고등학교 때 노래로 오디션에 한 번 더 참가하지. '악동클럽'이라고, 그런데 1차에서 떨어졌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러다 인문대학에 입학해서 광고를 전공하던 중 제1회 '영남 가요제'에 참가해 임재범 선배님의 '비상'을 불러 운 좋게 대상을 탔다. 그리고 슬금슬금 오디션을 보러 다녔고 첫 회사에 들어가게 됐다"고 추가했다.

또 "그러다 이선희 선배님의 '나 항상 그대를'을 작곡한 송시현 선생님과 첫 음반에 참여하게 됐다. 그게 영화 '가문의 위기' OST다. 그리고 또 다른 오디션으로 '사랑한다' 싱글을 발매했는데 그 곡으로 1등을 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회사 상황이 또 여의찮다 보니까 많은 가수들의 가이드, 코러스를 했다. 박효신 선배님 '애상', SG워너비 친구들 '잊어요', 엠투엠 '괜히 내가', 다비치 '마이 맨', 슈퍼주니어 '파자마 파티' 가이드 보컬을 하면서 또 오디션 준비를 했다"고 고백했다.

한편, '주접이 풍년'은 스타 덕질의 최신 트렌드 '주접'을 바탕으로 한 나이 제한 없는 주접단과 함께 덕질을 탐구하는 '어덕행덕(어차피 덕질할 거 행복하게 덕질하자)' 토크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사진 = KBS 2TV '주접이 풍년'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프랑스 발칵 뒤집어놓은 송혜교…억대 초호화 목걸이보다
배우 송혜교가 극강의 여신 미모를 뽐냈다. 송혜교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프랑스 파리에서의 근황을 전했다. 프랑스 럭셔리 주얼리 브랜드 C사의 아시아 지역 앰버서더로서 현지 행사에 참석한 바. 사진 속 송혜교는 올블랙 투피스 드...
해외이슈
“남친은 바람피웠지만” 클로에 카다시안, 38살 생일 사진만 400장 찍어 자축[해외이슈]
톰 크루즈 환갑 맞아, ‘탑건2’ 오디션 참가 F1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 응원[해외이슈]
“낙태가 내 삶을 구했다”, 자궁내막증 앓는 27살 유명 여가수 대법원 비난[해외이슈]
“윌 스미스에게 뺨맞은” 57살 크리스 록, 14살 연하 백인 여배우와 열애[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