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준호, 넘어진 김지민 보고 웃참…'만행 폭로'
칸 강제 진출한 김신영…박찬욱의 섭외 비하인드
휘인 "관종 화사 싫었다"…첫 만남 어땠길래
가비, 한강뷰 고층 아파트 이사…아이키 "배 아파"
이종혁子 탁수, 배우 꿈꾸는 훈남 대학생 폭풍성장
이경진 "유방암 투병 당시 사망설…숨 안쉬어져"
"8kg 쪄"…유이, 살이 어디로 다 붙은 거야?
신주아, 태국 야시장서 '연예인 티' 줄줄
영웅시대, 임영웅 향한 무한 애정…"사랑해" 한 마디에 환호+눈물까지 ('주접이 풍년') [MD리뷰]
22-01-28 04:4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가수 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가 임영웅을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에는 임영웅 공식 팬카페 '영웅시대'가 주접단으로 등장했다.


이날 영웅시대는 힘차게 임영웅이 만든 인사 "건행(건강하고 행복하세요)"을 외치며 시작을 알렸다. 장민호는 "큰형이 보는 것만으로도 이렇게 벅찬데, 영웅이가 집에서 보면 얼마나 좋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이 모습을 본 이태곤은 "군대 같다"며 깜짝 놀랐다.

이태곤은 "제가 듣기로는 팬들 사이에서 '반깐웅'이냐 '완깐웅'이냐 의견이 분분하다더라. 처음 들었을 때는 뭘 깐다는 건지 몰랐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미선은 "'반깐웅'은 머리를 반만 올린 임영웅, '완깐웅'은 머리를 모두 올린 임영웅"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임영웅의 사진이 공개되자 '영웅시대'는 환호성을 질렀다. 장민호는 "영웅이의 가장 멋있는 모습은 내추럴 할 때다. 머리를 내리고 안경 꼈을 때가 좋더라"라고 이야기했다.

영웅시대 내에서도 '반깐웅'과 '완깐웅' 의견이 분분하게 나뉘었다. 주접단의 투표 결과 '반깐웅'이 선택됐다. 이에 박미선이 "깐 거나 안 깐 거나 다 잘생겼다"고 말하자 주접단의 박수가 쏟아졌다.


이날 한 팬은 "영웅이 생각하면 안쓰러울 때가 많다. 성공한 만큼 너무 고생한 거 같고, 얼굴이 살이 빠져있으면 가슴이 아프다"라며 흐르는 눈물을 닦았다. 이 모습을 본 다른 팬들도 함께 눈물을 흘려 눈길을 끌었다.

박미선은 "임영웅 생각만 하면 고생한 거 생각하면 눈물이 나냐"고 물었다. 이를 들은 '영웅시대'는 "네!"라고 답했다. 이에 이태곤은 "고생 안 한 연예인이 어딨냐"고 해 폭소케했다.

다른 팬은 "눈 뜨면 영웅이 노래 틀어서 듣고, 뉴스를 확인하고, 팬카페와 유튜브를 확인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참된 덕후교실'을 찾아간 팬. 이곳은 덕질 수업이 진행되는 곳이었다. 이 모습을 본 박미선은 "이런 걸 가르쳐주는 학원이 있냐"며 깜짝 놀랐다. 장민호는 "모르시는 분들에게 정보를 알려준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장민호는 임영웅을 대신해 말을 전했다. 그는 "영웅이가 듬직하고 말이 많이 없다. 그냥 딱 한마디, 사랑한다고 전해달라고 하더라"라고 이야기했다. 이태곤은 "그 한마디면 되는 것"이라며 공감했다. 팬들은 환호를 하며 박수를 쳤고,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사진 = KBS 2TV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휘인"관종 화사 싫었다"…첫만남 어땠길래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걸그룹 마마무 휘인이 같은 그룹 멤버 화사의 첫 인상을 고백했다. 2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는 '해방'을 주제로 대한민국 최강 보컬그룹 마마무 멤버이자 최근 솔로 가수로 홀로서기에도 성공...
종합
연예
스포츠
설하윤 '팬들을 향한 러블리 하트' [MD동영...
많이 본 정보
AD
더보기
해외이슈
DC 사장, “엠버 허드 ‘아쿠아맨2’서 하차시키려 했다, 조니 뎁 재판과 상관없어”[해외이슈]
11자 복근→파격 노출, 칸을 사로잡은 ‘동성연인♥’ 크리스틴 스튜어트[해외이슈]
“웨스트는 카다시안이 함께 살기에는 어려운 남자”, 트랜스젠더 아버지 증언[해외이슈]
‘동성연인♥’ 크리스틴 스튜어트, 칸 레드카펫서 11자 복근 자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