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190승' 슈어저 계약임박…"메츠, 연간 477억원↑ 제안에 흔들"
21-11-29 11: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승환 기자] 'FA(자유계약선수) 투수 최대어' 맥스 슈어저의 계약이 임박했다. 일단 뉴욕 메츠가 연간 4000만 달러(약 477억원) 이상의 제안을 한 상황이다.

'MLB네트워크' 존 헤이먼은 29일(한국시각) "뉴욕 메츠가 맥스 슈어저에게 관심을 두고 있다"며 "슈어저가 오늘 밤 결정을 내릴지도 모른다"고 전했다.

슈어저는 올해 워싱턴 내셔널스에서 19경기에 등판해 8승 4패 평균자책점 2.76를 기록하던 중 트레이드 마감을 앞두고 LA 다저스로 이적했다. 이적 후 슈어저의 활약은 어마어마했다.

FA를 앞둔 37살의 베테랑은 다저스에서 11경기에 출전해 7승 무패 평균자책점 1.98을 기록하며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큰 힘을 보탰고, 올해 15승 4패 평균자책점 2.46의 성적을 거두며 FA 투수 최대어로 자리매김했다.

슈어저의 행선지는 어디가 될까. 현재 뉴욕 메츠가 슈어저에게 큰 관심을 갖고 있다. 슈어저가 메츠 유니폼을 입게 되다면, 제이콥 디그롬과 함께 메이저리그 30개 구단 내에서도 가장 강력한 '원·투 펀치'를 보유하게 된다.

존 헤이먼은 "다저스가 승리자가 될 수도 있지만, 메츠도 결단력이 있고, 재정이 어마어마하다"며 "만약 슈어저가 다른 팀을 선택한다면, 메츠는 케빈 가우스먼을 중심으로 선회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뉴욕 지역 스포츠 매체 'SNY'의 앤디 마티노에 따르면 메츠의 움직임은 적극적이다. 마티노는 "메츠가 슈어저에게 연간 4000만 달러 이상을 제안했다"면서도 "하지만 슈어저가 사인을 할 것이라는 뜻은 아니다. 여전히 슈어저의 행선지는 불확실하다"고 밝혔다.

한편 슈어저는 메이저리그 통산 407경기(398선발)에 등판해 190승 97패 평균자책점 3.16을 기록 중이다.

[맥스 슈어저. 사진 = AFPBBNEWS]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혜성, 완전 딴사람 같네?…뭐가 좀 바뀌었나 했더니
서울대 경영학과 출신이자 KBS 아나운서 출신인 방송인 이혜성(29)이 대기실에서 찍은 근황 사진을 공개했다. 이혜성은 8일 인스타그램에 "대본리딩 🥰"이라고만 짤막하게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대기실에서 찍은 사진인데, 이혜성이 미...
해외이슈
톰 크루즈 ‘탑건:매버릭’ 흥행 고공행진, ‘타이타닉’ 기록 갈아치워다[해외이슈]
“남친은 바람 피우고 새 애인과는 헤어지고” 38살 모델, 남자와 되는일 없네[해외이슈]
‘시어머니 빅토리아 베컴과 전쟁’ 27살 며느리, 지지해준 팬들 고마워[해외이슈](종합)
“결혼하고 아이 낳으면 은퇴할 것” 30살 셀레나 고메즈, 이탈리아男에 시집가나[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