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지현, "엄마 앞에서 죽을 거야" 아들 폭주에 오열
민희진 잃기 싫었던 이수만, 퇴사 직전 울기까지
최정윤, 이혼 언급에 "아직 안 했다" 쿨한 답변
최우식, 박서준·뷔 절친모임 가입방법 묻자 '단호'
모모랜드 아인, 가릴 곳만 딱 가린 '아찔 자태'
방탄 보러 18시간 운전해온 팬 "한국어 잘하고파"
'뼈만 우뚝 솟았네'…신예은, 초극세사 몸매
공현주 "최근 데이트폭력 피해자가 주변인이라…"
김포FC 고정운 감독 "K3 우승하고 K리그2로 올라가겠다"
21-10-25 18: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포 김종국 기자] 김포FC의 고정운 감독이 K리그2 무대에서도 경쟁력있는 축구를 펼치겠다는 의욕을 드러냈다.

고정운 감독은 25일 오후 김포솔터축구단에서 열린 김포FC K리그2 진출 기자회견에 참석해 프로무대 입성을 앞둔 각오를 전했다. 김포시의회는 지난 22일 임시의회를 통해 김포FC의 프로진출 동의안을 통과시켰다. 프로축구연맹은 다음달 예정된 이사회를 통해 김포FC의 K리그2 가입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고정운 감독은 "2부리그를 진출한다고 하니깐 축구인들이 축하하는 분도 있었지만 걱정하신 분도 많았다. 그 걱정이 어떤 뜻인지 알고 있다. K3에서 시작하면서 넉넉하지 않은 예산과 함께 시작했지만 올해는 시설 등 모든 것이 좋아졌다"며 의욕을 드러냈다.

고정운 감독이 이끄는 김포FC는 올해 K3에서 선두 다툼을 펼치고 있다. 이에 대해 고정운 감독은 "나 역시 좋은 성적을 예상하지는 못했다"며 "선수들에게 자신감과 함께 다른 팀들과 조금 더 많이 뛰는 축구를 요구했다. 그런 부분이 선수들과 잘 맞아 떨어졌다. 2부리그로 올라가더라도 같을 것이다. 전체 선수가 하나가 되어 많이 뛰는 축구를 해야 한다. 막내구단이기 때문에 어려움이 많겠지만 김포FC가 살아날 수 있는 방법은 전원 공격, 전원 수비하는 시스템으로 가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K리그2 합류를 앞두고 선수 보강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2부리그 진출을 발표한지 얼마되지 않았다. 지금부터 FA선수나 임대로 영입할 선수를 알아보고 있는 단계"라며 "2부리그를 간다고해도 K3에서 우승하고 스토리를 만들고 싶다. K3에서 우승하고 2부리그로 가야 한다. 2부리그를 준비하면서 팀에 맞는 선수들로 발탁해야 할 것 같다"고 전했다.

[사진 = 대한축구협회 제공]
김포 =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최정윤 "이혼 아직 안 했다" 쿨한 답변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최정윤이 남편인 아이돌그룹 이글파이브 출신 사업가 윤태준과 아직 이혼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최정윤은 1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미친.사랑.X'(이하 '미사X')에 출연했다. 이날 식탐 남편에 대한 ...
종합
연예
스포츠
티아라 효민·큐리·지연 '예쁨이 묻어나는 하...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농담이었어 이 멍청아” 셀레나 고메즈, 자신의 음주 비난한 팬 저격[해외이슈]
“30살 연하 일본인과 결혼” 니콜라스 케이지, 57살에 드라큘라 변신[해외이슈]
“산드라 블록 할리우드 럭셔리 콘도 가격 53억”, 박준형♥김지혜 아파트와 비슷[해외이슈]
“스파이더맨은 내 안에서 영원히 살 것”, 톰 홀랜드 MCU 복귀 청신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