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선호, '갯차' 유일한 인터뷰 공개 "무해한 男…"
신민아, 민낯에 안경 써도 '여전히 러블리'
김태균, 집 안에 엘리베이터까지…규모 대박
'역시 김연경 클래스' 전세계 배구선수 최초로…
서동주,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깜짝이야'"
이연희 미모 비결은 "아낌없는 투자" 얼마나?
'나혼산' PD "여러 논란은 100% 제작진 잘못"
황당한 이름 'LEE DA'…이게 뭡니까?
방탄소년단 진, 美서도 빛난 국보급 비주얼
21-09-21 0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진(본명 김석진·30)이 미국에서 '기념샷'을 업로드했다.

20일(현지 시각) 진은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 별다른 멘트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유엔에서 발급한 목걸이를 살짝 들고 '인증샷'을 남긴 모습이다.

주황빛 햇빛을 받으며 훈훈함을 드러낸 진은 마스크를 쓰고 있음에도 가려지지 않는 미모와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했다. 슈트를 차려입고 깔끔한 스타일링을 뽐낸 그다.

진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이날 미국 뉴욕에서 열린 유엔 총회에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 자격으로 참석했다. 이들은 연설을 통해 전 세계 청년들을 대변했고, 영상으로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퍼포먼스도 선보였다.

한편 진은 연설에서 이 시대의 청년들을 "'로스트 제너레이션'이 아닌 '웰컴 제너레이션'으로 칭하는 것이 어울릴 것 같다. 변화에 겁먹기 보다는, 앞으로 나아간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사진 =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오윤주 기자 sop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태균, 집에 엘리베이터까지…규모 대박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김태균이 야구선수 은퇴 후 슈퍼맨으로 변신해, 린린자매와 함께하는 일상을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04회는 '육아 홈런을 향하여'라는 부제로 꾸며진 가운데 전 야구선수이자 현 KB...
종합
연예
스포츠
레드벨벳 웬디, 깜찍한 네일아트 공개 '사...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아델 “보물 1호는 셀린 디온이 씹던 껌, 액자에 보관중”[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헤일리 볼드윈, “삼촌 알렉 볼드윈 총기사고 마음 아파”[해외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조커’ 변신? “섬뜩한 연기 하고 싶어”[해외이슈]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와 얼굴 맞대고 잡지표지 장식[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