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윤혜진 "♥엄태웅, 여성호르몬 먹더니…" 헉!
"허이재 말 사실, 나도 많이 봤다" 유튜버도 폭로
최태건, 하반신 마비로 자연인 된 톱모델
'뼈만 남았네'…고현정, 충격의 종잇장 몸매
재산 다툼?…황보라 "우리 집, 명절마다 싸워"
"광합성" 하는 고준희, 골프웨어 화보인 줄
안산·김제덕 '무심히 서로를 챙겨주는 막내들'
서인영, 곽승남과 러브라인 "바로 결혼 가능"
대국민 사과에도…MBC, 김연경 인터뷰에 또 자막 실수→해명도 논란 [종합]
21-08-01 18: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2020 도쿄올림픽을 중계하며 연이어 논란에 휘말리고 있는 MBC가 여자 배구 국가대표 김연경 선수의 인터뷰 영상에서 또 자막 실수를 저질렀다.

MBC 뉴스를 재구성한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는 1일 해당 채널에 '[김연경 인터뷰 풀영상] 할 수 있다! 해보자! 포기하지 말자!'를 게재했다.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한일전 승리 후 김연경과 진행한 인터뷰로, 해당 영상에서 김연경은 기자가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렸다"고 말하자 "감사하다. 더 뿌듯하다"고 답했다.

그러나 자막은 기자 질문을 "축구, 야구 졌고 배구만 이겼는데?"라고 제멋대로 바꿔 썼고 김연경이 "더 뿌듯하다"고 말한 것처럼 꾸몄다. 자막만 보면 김연경이 축구, 야구 등 다른 종목의 성과를 깎아 내린 것처럼 오해할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이 댓글을 통해 항의하자 엠빅뉴스는 문제가 된 자막 부분을 모자이크 처리를 했지만, 논란이 점차 확산되자 영상을 잠시 비공개 처리한 뒤 수정된 자막을 단 원본 영상으로 대체했다.

원본 영상에 따르면 기자가 먼저 김연경에게 "모르셨겠지만 축구도 지고 야구도 졌는데"라고 소식을 전했다. 이에 김연경이 "아 그래요?" 하고 놀란 반응을 보였고, 뒤이어 기자가 "배구가 유일하게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렸다"고 하자 김연경이 "아 감사하다"며 "더 뿌듯하다"고 말했다.

엠빅뉴스는 해당 영상 댓글을 통해 "김연경 선수의 경기 직후 인터뷰 영상을 편집해서 올리는 과정에서 기자의 질문을 축약해서 정리하다 보니 오해의 소지가 있다는 지적을 받았다"며 "그래서 인터뷰 영상을 내렸고, 김연경 선수의 믹스트존 인터뷰 풀기자단의 질문과 답이 들어간 전체 원본 영상을 올린다"고 공지했다. 그러나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사과 없는 해명에 더 큰 분노를 터트리고 있다.

MBC는 이번 도쿄올림픽을 중계하며 잇단 실수로 비판받고 있다.

지난 23일 개회식 중계에서 일부 국가를 소개하며 부적절한 자료사진과 설명을 넣었고, 25일에는 한국과 루마니아 간 축구경기에서 자책골을 넣은 상대팀 마리우스 마린 선수를 겨냥해 "고마워요 마린"이라는 조롱성 자막을 화면에 띄웠다.

결국 26일 박성제 MBC 사장이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열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으나, 지난 29일 한국과 이스라엘 야구 경기를 중계하면서 경기가 끝나지도 않았는데 '경기종료' 자막을 쓰는 황당한 실수를 또다시 저질렀다.

[사진 =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 영상]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대통령 특별사절 BTS RM '멋진 연설 기대하세요'
[마이데일리 = 인천 한혁승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RM이 18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대통령 특별사절로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총회에 참석 차 출국했다. BTS는 20일(현지시간) 유엔사무총장 주재의 'SDG(지속가능발전목표) 모멘트' 세션에서 문...
종합
연예
스포츠
방탄소년단(BTS),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으...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전 남친, 브리트니 스피어스와 약혼…잭팟 터진거죠”[해외이슈]
헤일리 볼드윈 “남편 저스틴 비버가 날 학대한다고?”[해외이슈]
‘23세 연하 카밀라 모로네♥’ 디카프리오, 여자 속옷 매장 못들어간 이유[해외이슈]
미국 팝스타 “백신 맞고 성불구, 결혼도 못해” 주장…전 세계 발칵[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