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단독] 김구라, 둘째 출산…함구했던 이유는?
'선수 시절과 다른 삶'…장미란, 놀라운 근황
51세 박소현, 몸매 비결 고백하는데…'짠하네'
'센캐' 모니카 심금 울린 전현무의 한마디
조현영, 환상적 비키니 자태 '라인이 대박'
"이다영·재영, 다음 달 그리스 경기 출전 가능"
'95년도 옷이라고?'…고소영, 남다른 패션감각
'9등신' 영탁의 슈트빨…비율 이렇게 우월했나
비 "엉덩이에다가 타투 하고 싶었는데…" ('시즌비시즌')
21-07-30 00: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가수 비와 박재범이 타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29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에선 '차에타봐' 게스트로 박재범이 출연했다.

비는 몸에 타투가 많은 박재범에게 "앞으로 해보고 싶은 타투가 있냐"고 물었다. 그러자 박재범은 "부모님이 되게 싫어하신다. 새로 뭐 할 때마다 되게 삐지신다. 이제 그만해야 될 때가 된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에 비는 "나는 타투이스트한테 상담을 굉장히 많이 받았다. 나는 엉덩이에다가, 왜냐하면 타투는 많이 하면 질린다고 해서 엉덩이에다가 하고 싶었는데, 나는 연기도 해야 하지 않나. 연기하는데 팔에 타투가 이렇게 있으면 캐릭터를 하기 좀 힘드니까 (결국 받지 못했다)"라는 것이다.

박재범은 "저도 가끔씩 섭외가 들어오는데 다 살인범, 범죄자"라면서 "연기할 거면 타투 안 하는 게 좋을 것 같다"고 공감했다.

[사진 =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 영상]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51세 박소현, 몸매 비결 말하는데…짠해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방송인 박소현이 놀라운 몸매의 비결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는 MC인 박소현의 키와 몸무게가 소개됐다. 박소현은 "46, 47㎏를 유지하려고 한다. 25년, 30년 동안 매일 체크하면서 균형...
종합
연예
스포츠
방탄소년단(BTS), UN 총회 마치고 귀국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브래드 피트 동의 없이 ‘1941억 부동산’ 매각 논란[해외이슈]
‘킬빌’ 우마 서먼 “10대 때 낙태했다, 가장 어두운 비밀” 고백[해외이슈]
‘45kg 감량’ 아델, 흑인 남자친구 전격 공개 “사랑스러운 커플”[해외이슈]
벤 애플렉, “♥제니퍼 로페즈에 경외심 품고 있다” 뜨거운 사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