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본 것만 믿어"…아역배우→스태프, 김선호 응원
피 칠갑 치어리더, 곳곳에 찢긴 상처 '섬뜩'
"은가은·이상준, 이효리♥이상순과 궁합 똑같아"
'너무 공격적'…오하영, 앞뒤로 살아있는 볼륨
'속옷 공개'…정호연, 당당한 노출 패션
'여전히 깨 볶네'…한예슬, 남친 뽀뽀에 꺄르르
'명품백 광고인데…' 화사, 시선 빼앗는 힙한 자태
김빈우, 헐벗고 억지로 찾아보는 복근 "희미해"
김윤석X조인성 '모가디슈', 5성급 '극캉스' [김나라의 별나라]
21-07-28 09: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이 시국 오감만족 최고의 휴가를 즐기고 싶다면, 5성급 '극캉스'(극장+바캉스) '모가디슈'로 떠나자.

오늘(28일) 개봉한 '모가디슈'(감독 류승완)는 실화를 바탕으로,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영화.

한국형 블록버스터의 진일보를 보여줬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작품. '모가디슈'는 코로나19 발발 이전 아프리카 모로코 에사우이라 지역에서 약 4개월 동안 100% 로케이션을 진행, 이국적인 풍광을 담아냈다.


이에 관람을 넘어 '체험'의 묘미를 짜릿하게 느낄 수 있다는 강점을 갖춘 '극캉스'에 최적화된 '모가디슈'다. 객석에 앉은 순간, 스크린에 고스란히 옮겨온 아프리카의 태양빛이 극장 곳곳에 내리쬐며 러닝타임 121분간 해외여행을 즐긴 듯한 대리만족을 충족시킨다. 비록 코로나19 장기화로 올해도 마스크를 쓴 채 영화를 관람하는 현실이지만, 답답한 일상에서 잠시나마 벗어나게 해주는 힐링 무비임은 틀림없다. 엔딩 크레디트가 올라가면 "올여름 최고의 피서지는 '모가디슈'"라는 주연 김윤석의 표현에 고개가 끄덕여질 것이다.


한국영화 최초의 아프리카 100% 올 로케이션, 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든 류승완 감독. 그만의 뚝심으로 대규모 스케일을 흔들림 없이 진두지휘했기에, 완성도 높은 '모가디슈'가 탄생할 수 있었다. 절제의 미덕을 발휘해 신선한 볼거리와 액션은 물론, 메시지까지 고루 갖춘 군더더기 없는 블록버스터를 관객들에게 선물했다.


남북 대사관 공관원들의 탈출 실화를 다뤘지만 'K-신파' '국뽕' 요소를 철저하게 차단, 과잉된 감정선으로 감동을 강요하지 않으며 담백하게 펼쳐낸 점이 인상적. 이처럼 한눈팔지 않고 '생존을 위한 필사의 사투'라는 큰 틀, 영화의 또 다른 주인공인 '모가디슈'에 집중한 연출력 덕에 절로 가슴 뜨거워지는 먹먹한 여운에 사로잡히게 만든다. 올 로케의 특성을 십분 살려 내전으로 패닉에 빠진 극한 상황, 반정부 시위, 내전 희생자들 등을 긴박감 넘치게 생생하게 비추는 것으로 긴 설명을 대신해 더욱이 관객들에게 시사하는 바가 크다.


배우 김윤석과 조인성의 첫 연기 호흡도 관람 포인트. 김윤석은 주 소말리아 한국 대사 한신성 역, 조인성은 주 소말리아 한국 대사관의 강대진 참사관 역할을 맡아 호연을 선보였다. 베테랑 두 배우가 4개월의 대장정 피땀노력이 스며있는 캐릭터로서 '모가디슈'를 안내하니, 지루할 틈이 없다.

[사진 = 롯데엔터테인먼트]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양준혁 "안방 갈 시간도 아까워…" 후끈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결혼 7개월 차인 야구계의 전설 양준혁이 19세 연하 아내 박현선과의 금실을 과시했다. 양준혁, 박현선 부부는 27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 출연했다. 이날 양준혁, 박현선 부부의 집에서 식...
종합
연예
스포츠
'컴백' 저스트비, 무대 위 강렬한 카리스마...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모두 망쳐" 안젤리나 졸리 어설픈 붙임머리, 왜 그런가 보니 [해외이슈]
‘스타워즈’ 해리슨 포드, 이탈리아서 신용카드 분실…‘제다이의 기사’가 찾아줘[해외이슈]
우주소녀 미기, '삼각관계 스캔들' 터졌다···중국 발칵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엉성한 붙임머리 누가했어? “미용사는 해고됐을 것”[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