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조수애, 남편 박서원 대표·아들 투샷 공개
'3번째 결혼' 엄영수, 미모의 아내 자랑
박지윤→전지현, 남편 재력 이 정도라고?
그리 "母 남아있던 빚, 내 광고비로 청산"
김한나, 시스루 입어도 청순…새하얀 피부
류승수 "공황장애, 심장병으로 오진받아"
아역배우들에게도 친절한 원빈, 천사야?
치타, 슈퍼카 자랑은 못 참지 '위풍당당'
박신영, 오토바이 사망사고 연루→"유족에 머리 숙여 사죄" [종합]
21-05-11 06:5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박신영이 오토바이 사망사고에 연루됐다.

10일 박신영의 개인 SNS 계정과 유튜브 채널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이날 발생한 오토바이 사망사고로 인한 결정으로 보인다.

앞서 박신영의 소속사 아이오케이 측은 "박신영이 10일 오전 자신의 차량을 운전해 이동하던 중 사거리에서 진입하는 오토바이를 미처 발견하지 못하고 충돌했다"며 "피해자분은 사고 직후 현장에서 구호 조치를 받았으나, 안타깝게도 사망했다. 박신영은 절차에 따라 경찰 조사를 받았으며, 이후 귀가 조치 되었으나 심신의 충격이 큰 상태"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직 본 사안에 대한 경찰 조사가 명확하게 나오지 않아 세부적인 내용을 밝혀드릴 수 없다"며 "이 자리를 빌려 다시금 피해자 유족분들께 머리 숙여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유족분들의 상심이 얼마나 크실지 감히 짐작조차 할 수 없지만, 진심으로 깊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2014년 MBC 스포츠플러스 아나운서로 데뷔한 박신영은 2019년 12월 아이오케이 TN엔터사업부와 전속계약을 체결, 방송인으로서 활발한 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MBC '스포츠 매거진', 채널A '닥터 지바고', JTBC Golf '라이브레슨70' 등에 출연 중이다.

▲ 이하 박신영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방송인 박신영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입니다.

먼저 사망사고와 관련해 피해자분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들께 깊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

10일(월) 오전, 박신영은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여 이동하던 중 사거리에서 진입하는 오토바이를 미처 발견하지 못하고 충돌하였습니다.

피해자분은 사고 직후 현장에서 구호 조치를 받았으나, 안타깝게도 사망하셨습니다. 박신영은 절차에 따라 경찰 조사를 받았으며, 이후 귀가 조치 되었으나 심신의 충격이 큰 상태입니다.

아직 본 사안에 대한 경찰 조사가 명확하게 나오지 않아 세부적인 내용을 밝혀드릴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 자리를 빌려 다시금 피해자 유족분들께 머리 숙여 깊은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유족분들의 상심이 얼마나 크실지 감히 짐작조차 할 수 없지만, 진심으로 깊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지윤→전지현, 남편 재력 이 정도라고?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TMI 뉴스'에서 배우 전지현, 이시영, 소유진 등 상위 1% 부자와 결혼한 스타들이 소개됐다. 2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TMI 뉴스'에선 '상위 1% 부자와 결혼한 스타 베스트 14'라는 주제가 다뤄졌다. 이날 대망의 ...
종합
연예
스포츠
오늘의 인기 정보
'트로트의 민족' TOP4가 부르는 '넘버원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78세 해리슨 포드, ‘인디아나 존스5’ 싸움 장면 촬영중 어깨 부상 “제작 차질”[해외이슈]
‘미스캐스팅 논란’ 레이첼 지글러, “‘백설공주’를 위해 피부를 표백하지 않는다”[해외이슈]
빌리 아일리시, 'Chink' 아시아인 비하 논란에 사과 (전문)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이혼 22년만에 전남편 다시 만난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