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박한별, 남편 사건 후 근황 '사장님 됐다'
'내 집 마련' 조준호 "돈 못 버는 X들은…"
공서영, 결국 사과까지…이게 남혐 단어라고?
나태주, 제이홉 예쁘다며 폰번호까지 공개
니키리 "유태오 뒷바라지에 번 돈 다 써"
김민아, 오랜만에 방송 출연해서 하는 말이…
임영웅 "낯선 여성과 스킨십 가능하다"
우주소녀 다영 "보나, 나를 시기·질투" 폭로
.
‘글로벌 대세’ 방탄소년단, 2월 가수 브랜드평판 1위…아이유 2위·임영웅 3위
21-02-27 11:1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가수 브랜드평판 2021년 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방탄소년단 2위 아이유 3위 임영웅 순으로 분석되었다고 27일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밝혔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21년 1월 27일부터 2021년 2월 27일까지의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23,421,789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 미디어, 소통, 커뮤니티 분석을 하였다. 지난 2021년 1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47,794,847개보다 16.49% 줄어들었다.

2021년 2월 가수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방탄소년단, 아이유, 임영웅, 블랙핑크, 강다니엘, 영탁, 이찬원, NCT, 선미, 아이즈원, 트와이스, 세븐틴, 오마이걸, 김희재, 여자친구, 송가인, 엑소, 이승기, 정동원, 청하, 화사, 태연, 제시, 레드벨벳, 장민호, 펀치, 박진영, 벤, 조이, 나훈아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방탄소년단 (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 브랜드는 참여지수 2,974,592 미디어지수 3,267,225 소통지수 3,787,145 커뮤니티지수 3,186,47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3,215,433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7,265,853과 비교하면 23.46% 하락했다.

2위, 아이유 브랜드는 참여지수 1,874,430 미디어지수 1,944,182 소통지수 2,170,486 커뮤니티지수 3,667,11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656,213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5,720,662와 비교하면 68.80% 상승했다.

3위, 임영웅 브랜드는 참여지수 2,938,600 미디어지수 2,938,600 미디어지수 1,264,847 소통지수 2,071,449 커뮤니티지수 2,379,32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654,221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0,836,785와 비교하면 20.14% 하락했다.

4위, 블랙핑크 ( 지수, 제니, 로제, 리사 ) 브랜드는 참여지수 779,600 미디어지수 1,216,154 소통지수 2,962,603 커뮤니티지수 1,190,88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149,244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9,249,888과 비교하면 33.52% 하락했다.

5위, 강다니엘 브랜드는 참여지수 1,788,309 미디어지수 422,566 소통지수 1,217,886 커뮤니티지수 1,484,196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912,957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1,965,228과 비교하면 149.99%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1년 2월 가수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방탄소년단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가수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2021년 1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47,794,847개보다 16.49%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21.20% 하락, 브랜드 이슈 11.31% 하락, 브랜드 소통 18.94% 하락, 브랜드 확산 13.05% 하락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아이유 브랜드가 새로운 음원을 출시하면서 브랜드평판 순위가 상승해 방탄소년단 브랜드 1위, 아이유 브랜드 2위, 임영웅 브랜드 3위가 되었다. 방탄소년단 브랜드는 글로벌 플랫폼, 아이유 브랜드는 커뮤니티 플랫폼, 임영웅 브랜드는 미디어 플랫폼에서 팬덤을 구축하고 있다." 라고 밝혔다.

[사진 = 빅히트]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공서영, 결국 사과까지…이게 남혐 단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방송인 공서영(39)이 자신이 사용한 단어가 남성혐오 표현이라는 지적이 나오자 해명 후 사과했다. 공서영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힘 내다, 힘 주다) 이렇게 알고 골라 쓴 표현이 이미 다른 의미로 많은 분들께 ...
종합
연예
스포츠
윤지성, 군백기 보내고 돌아왔다 '러브송(LOV...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대통령되면 영광일 것", 美 대선 지지율 46% 1위 [해외이슈]
맥컬리 컬킨 40살에 아빠 됐다, “아들 다코타는 죽은 누나 이름”[해외이슈](종합)
다니엘 크레이그, “‘나이브스 아웃’ 속편 출연, 개런티 1117억 받는다”[해외이슈]
67살 성룡 “따뜻한 생일축하 감사, 다음 영화 위해 훈련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