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아이라인 과했네'…이다희, 답답해 보이는 눈
"충동성 염려돼" 진단 받은 김희철 '발끈'
지플랫 "母 최진실, 살아계셨어도…" 먹먹 고백
박명수 "이나영, 내가 이상형이라더니…" 돌직구
"내가 처음이라며" 윤석민, 아내에 버럭…무슨 일
'화끈하게 오픈'…김연정, 섹시 트레이닝 자태
'볼륨이 너무해'…최소미, 지탱 힘들어 내려간 옷
'효과 너무 줬네'…송가인, 사라진 하관
.
방탄소년단 뷔 자작곡 'Blue&Grey', 美 빌보드 “트래킹 첫 주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려”
20-12-05 13:1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방탄소년단(BTS) 뷔의 자작곡 'Blue&Grey'가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1일 빌보드 HOT 100차트 13위에 올라, 방탄소년단의 B사이드 트랙 중 역대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던 'Blue&Grey'는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는 타이틀 곡 'Life goes on'에 이어 미국과 글로벌 차트에서 모두 2위를 기록하는 맹위를 떨쳤다.

빌보드는 'Blue&Grey'가 87,000개 글로벌 판매량(다운로드)으로 지난 차트 트래킹 주간 동안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트랙이 되었다고 보도했다.

지난 2일에는 미국의 대표적 대중음악 전문지 롤링스톤(Rolling Stone)의 ‘TOP 100 Song’차트에서 ‘Life goes on(11위)'에 이어 12위에 오르며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미국 아이튠즈 톱송차트에서는 지난 주 수 차례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4일 기준 ‘BE’앨범 중 가장 높은 23위에 올랐고, 미국, 덴마크, 헝가리, 인도, 스페인, 아랍에미리트, 오스트리아 등 총 43개국 아이튠즈 톱송차트 1위를 기록 중이다.

미국 아마존(Amazon)에서도 4일 현재 음원 전체 '베스트셀러 송' 1위를 기록하며 가장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으며, 음악산업 뉴스사이트 힛 데일리 더블(Hits Daily Double)의 2일자 Song Revenue차트에 따르면 'Blue&Grey'는 85,165달러로 미국 음원시장 전체 10위에 올라 ‘핫’한 인기를 과시했다.

'Blue &Grey'는 믹스테이프 수록 예정이었던 뷔의 자작곡으로 멤버들의 권유로 ‘BE’ 앨범에 실리게 되었으며, 슈가, 제이홉, RM이 참여하고 니브, 레비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글로벌 경제지 이코노타임즈(EconoTimes)는 “Blue&Grey가 미국 등 전세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뷔의 훌륭한 가사는 소프트 발라드의 느낌을 한 층 더 살렸다"는 호평을 남기기도 했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지플랫 "母 최진실, 살아계셨어도…"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배우 고(故) 최진실의 아들인 래퍼 지플랫이 가수의 길을 걷게 된 배경을 밝혔다. 지플랫은 26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배우 송영규, 이정현, 개그맨 김대희, 댄서 박승민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샤론 스톤, ‘원초적 본능’ 아찔한 다리꼬기에 버니 샌더스 얼굴 합성[해외이슈]
74살 ‘터미네이터’ 백신 접종, “살고 싶다면 날 따라와라”[해외이슈]
레이디 가가, 바이든 美대통령 취임식서 국가 열창 “비둘기 브로치로 평화 호소”[해외이슈]
16살 연하에게 차인 벤 애플렉, “쓰레기통에 애인 사진 버려” 뒤끝 작렬[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