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에이미, 강제출국·입국 의상이…노린 거야?
유재석, 직장 잃은 개그맨과 눈맞춤…뭉클
공서영 "선수들 대시多, 두 명은…" 헉
쯔양 "돌아오래서 복귀…또 은퇴하라고?"
최소미, 입은 듯 안 입은 듯 아찔 하의실종
'치마 너무 짧네'…치어리더, 아찔 스쿨룩
"이동국 딸, 울며 동생들 없으면 좋겠다고" 왜
변정수 "대중목욕탕 못 가…알몸 찍더라"
.
‘역시 유느님’, 12월 예능방송인 브랜드평판 유재석 1위…강호동 2위·김구라 3위
20-12-05 12:4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예능방송인 브랜드평판 2020년 1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유재석 2위 강호동 3위 김구라 순으로 분석되었다고 5일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밝혔다.

1위, 유재석 브랜드는 참여지수 476,725 미디어지수 459,360 소통지수 342,099 커뮤니티지수 434,12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712,309로 분석되었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759,517과 비교하면 2.68% 하락했다.

2위, 강호동 브랜드는 참여지수 216,794 미디어지수 288,640 소통지수 269,928 커뮤니티지수 290,30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65,669로 분석되었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477,152와 비교하면 27.86% 하락했다.

3위, 김구라 브랜드는 참여지수 170,692 미디어지수 272,800 소통지수 230,000 커뮤니티지수 282,54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56,033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642,669와 비교하면 48.76% 상승했다.

4위, 김종민 브랜드는 참여지수 206,906 미디어지수 193,120 소통지수 228,882 커뮤니티지수 214,046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42,954로 분석되었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030,916과 비교하면 18.23 % 하락했다.

5위, 안정환 브랜드는 참여지수 321,940 미디어지수 128,128 소통지수 113,896 커뮤니티지수 249,110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13,074로 분석되었다. 지난 11월 브랜드평판지수 1,014,280과 비교하면 48.65% 하락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예능 방송인 브랜드평판 2020년 12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유재석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예능 방송인 카테고리 분석을 해보니 지난 11월 예능인 브랜드 빅데이터 29,959,279개와 비교하면 9.99%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1.15% 하락, 브랜드 이슈 6.75% 하락, 브랜드 소통 17.54% 하락, 브랜드 확산 14.84% 하락했다." 라고 평판 분석을 했다.

이어 "예능방송인 2020년 12월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유재석 브랜드는 링크분석을 보면 '출연하다, 광고하다, 변신하다'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은 '유퀴즈, 공유, 부캐'가 높게 분석되었다. 유재석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비율 분석은 긍정비율 85.50%로 분석되었다."라고 브랜드 분석했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공서영 "선수들 대시多, 두 명은…" 헉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걸그룹 클레오 출신 스포츠 아나운서 공서영이 야구 선수들과 연예인들의 대시에 대해 입을 열었다. 2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서 김용만은 공서영이 출연하자 "야구 여신으로 유명했잖아"라고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레이디 가가, 바이든 美대통령 취임식서 국가 열창 “비둘기 브로치로 평화 호소”[해외이슈]
16살 연하에게 차인 벤 애플렉, “쓰레기통에 애인 사진 버려” 뒤끝 작렬[해외이슈]
카렌 길런, “‘토르:러브 앤 썬더’서 네뷸라로 복귀해요” 공식발표[해외이슈]
‘배트맨’ 벤 애플렉, 16살 연하 애인과 1년만에 결별 “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