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가죽바지도 헐렁…서현숙, 놀라운 슬림 몸매
성인배우, 트라우마 고백 "'역겹다' 폭언 들어"
백종원, 직원 면접 안 보고 바로 뽑는 이유
'그저 감탄만'…치어리더, 국보급 각선미
셔츠 위에 속옷 걸친 현아, 클로즈업 '아찔'
'태닝용인가?'…최소미, 포인트만 가린 비키니
황영진 아내 "남편, 내 치마 꼭 들춰봐" 왜?
'접신된 줄'…박하선, 엉망진창 광란의 댄스
.
“유희관 10승, 참 힘들게 했다” 두산 김태형 감독의 미소 [MD토크]
20-10-30 16: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최창환 기자] “참 힘들게 했다.” 유희관의 10승 달성 얘기가 나오자, 김태형 감독이 웃음을 지었다.

김태형 감독이 이끄는 두산 베어스는 30일 서울잠실구장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홈경기를 치른다. 두산은 이날 열리는 LG 트윈스의 경기 결과에 따라 최대 3위가 가능하다. 키움에 패한다면, 5위로 와일드카드결정전에 돌입한다.

두산으로선 지난 29일 KIA 타이거즈를 9-2로 제압한 덕분에 희망의 불씨를 살릴 수 있었다. 두산은 유희관이 5이닝 7피안타(1피홈런) 2볼넷 2탈삼진 2실점(1자책) 호투를
펼쳐 양현종을 앞세운 KIA를 꺾었다.

올 시즌 마지막 등판서 승을 챙긴 유희관은 정규시즌을 27경기 10승 11패 평균 자책점 5.02로 마쳤다. 평균 자책점이 다소 높았던 데다 승보다 패가 많은 시즌이었지만, 우여곡절 끝게 8년 연속 10승을 달성했다. 이는 KBO리그 역대 4호 기록이었다.

“참 힘들게 했다(웃음)”라며 운을 뗀 김태형 감독은 “올 시즌에 컨디션이 안 좋았지만, 그래도 10승을 했다는 건 대단한 일이다. 사실 팀 입장에서 꼭 이겨야 하는 경기였는데 10승도 신경 안 쓸 수가 없었다. 여차하면 교체했을 것이다. 3회말 만루 위기를 넘겼고, 투수코치에게 ‘5회 이후 바꾼다’라는 얘기도 했다. 다행히 마지막 이닝(5회)을 잘 막아줬다”라고 덧붙였다.

이제 두산이 팀 성적 외에 노리고 있는 개인기록은 호세 미구엘 페르난데스의 200안타다. 역대 2호이자 외국선수 최초의 200안타에 도전 중인 페르난데스는 에릭 요키시가 선발 등판하는 키움을 상대로 멀티히트를 작성해야 대기록에 도달할 수 있다.

김태형 감독은 이에 대해 “무조건 달성할 거라 생각했는데, 최근에 조금 주춤했다. 본인이 잘 쳐야 하는 것 아닌가. 나는 빼지 않고 계속 투입해왔다”라며 웃었다.

[김태형 감독. 사진 = 두산 베어스 제공] 잠실 =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백종원, 직원 면접 안 보고 바로 뽑는 이유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3일 방송된 SBS '맛남의광장'에서 백종원 표 백야식당을 오픈했다. 이날 백종원은 쪽파정식을 선보였다. 쪽파 꼬막무침 등 다채로운 요리를 선보였다. 요리를 하던 백종원은...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조지 클루니, 쌍둥이 임신 소식에 충격 “뭐? 두 명이라고?”[해외이슈]
‘블랙팬서’ 채드윅 보스만 오늘 생일 “왕이시여, 편히 쉬소서…끝없는 추모 물결”[해외이슈]
‘어벤져스:엔드게임’ 감독, “스트리밍이 영화의 미래다”[해외이슈]
리한나, 마블 ‘블랙팬서2’ 출연…“가짜뉴스입니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