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분위기 잘 띄우네'…치어리더, 깨발랄 댄스
양현석, 경호원 엄호 받으며 출석, 표정이…
최정윤 "엉덩이 몰카, 신고자는…" 충격
'혼인신고+임신' 조민아, 남편 공개…듬직
"재벌가라더니…" 김현영, 사기결혼 고백
최소미, 아래·위로 열린 지퍼 '볼륨감 눈길'
"염정아, 조카 데뷔 울면서 뜯어말려" 왜
YG 前 연습생 "퇴사 이유? 3년 있어도…"
.
'미쓰백' 소연X수빈, 먹먹한 일상 공개…보는 사람도 '눈물' [어젯밤TV]
20-10-23 11:5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밝은 무대에서 빛났던 소연과 수빈의 반전 일상이 안방극장에 눈물을 자아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에서는 소연, 수빈의 일상과 '미쓰백' 멤버들의 첫 합숙기 그리고 미션과 함께 인생곡을 향한 첫 번째 곡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연과 수빈의 일상이 공개돼 보는 이들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먼저 약 1500명의 인원이 모인 장소에 가수가 아닌 MC로 무대에 오른 소연은 능숙한 진행으로 팬미팅을 순조롭게 이끌었다. 하지만 이내 백스테이지에서 무대를 바라보며 씁쓸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를 지켜보던 백지영은 후배의 마음을 헤아린 듯 옅은 한숨을 내뱉어 안타까움을 더했다.

산다라박과의 만남에서 11년 활동에도 솔로곡이 하나도 없음을 한탄했던 소연은 박상민의 '하나의 사랑'을 선곡, 감미로운 목소리로 모두를 매료시켰다. 특히 그룹 활동 때는 숨겨져 있던 또 다른 매력을 뽐내며 백지영의 극찬을 이끌어내기도.

그런가 하면 수빈의 남다른 열정과 사연이 공개돼 화제를 불러일
으켰다. 금전 문제로 방 한편에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던 수빈은 세션까지 직접 연주, 음악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불태웠다. 이어 엄마와 힘든 시간을 헤쳐온 각별한 사이임을 고백하자, 백지영은 "내가 너무 부끄럽다"라며 고개를 떨구고 눈물을 흘려 뭉클함을 더했다.

10년간 함께 해온 팬들과 함께 그룹 활동 때를 추억하며 웃음을 안긴 수빈은 이날 윤일상이 작곡한 쿨의 '해변의 여인'을 시작으로 셀럽 파이브의 '안 본 눈 삽니다', 백지영의 '대쉬'까지 멘토들의 노래를 하나의 곡처럼 편곡해 그동안 숨겨왔던 끼를 대방출, 환호성을 자아냈다.

한편 '미쓰백' 멤버들의 첫 합숙기도 공개됐다. 어느새 한층 더 가까워진 멤버들은 서로의 속마음을 서슴없이 털어놓았다. 특히 경제적인 어려움을 고백한 나다와 공황장애와 우울증을 걱정하는 세라의 모습에 시청자들의 응원이 이어지기도.

합숙 첫날밤이 지나고, 멤버들은 지우고 싶었던 과거 의상과 되고 싶은 미래의 의상을 입고 포스터 촬영을 진행했다. 소율은 인생 첫 화보 촬영에 긴장한 유진을 도우며 훈훈함을 더하는가 하면, 그룹 시절의 노출 의상과 마주한 가영과 세라는 과거 이미지를 벗어던지기 위해 서로 위로하며 용기 내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붉혔다.

그런가 하면 인생곡을 위한 첫 번째 곡 '투명소녀'가 공개돼 이목을 사로잡았다. 멤버들을 생각하며 곡을 작업한 윤일상은 "(노래를 듣고) 한 명 정도는 눈물 흘리지 않을까"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 기대를 높이기도. 실제로 노래를 들은 가영은 가사에 깊은 공감을 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으며, 소율은 "열심히 해볼게요"라며 좋은 곡을 쟁취하기 위한 열정을 불태웠다.

이처럼 '미쓰백'은 감춰져 있던 멤버들의 말 못 할 사연으로 공감을 더하는가 하면, 과거의 아픔을 떨쳐내고 한 발짝 앞으로 나아가는 멤버들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응원을 이끌어냈다. 첫 번째 곡 '투명소녀'의 하이라이트 공개 후 기대가 샘솟고 있는 가운데, '투명소녀'의 완곡은 어떤 모습일지, 멤버들 중 누가 첫 노래의 주인공이 될 것인지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

[사진 = MBN '미쓰백' 영상 캡처]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최정윤 "엉덩이 몰카, 신고자는…" 충격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격투기 선수 최정윤이 성희롱 피해를 호소했다. 최정윤은 26일 방송된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 격투기를 쉬게 된 이유를 밝혔다. 최정윤은 "경기복이 몸에 달라붙어 몸매가 드러나서인지 경기가 끝나면 여러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어벤져스:엔드게임’ 감독, “스트리밍이 영화의 미래다”[해외이슈]
리한나, 마블 ‘블랙팬서2’ 출연…“가짜뉴스입니다”[해외이슈]
‘해리포터’ 엠마 왓슨, 일반인 남성과 공원 데이트 “코로나도 못말리는 사랑”[해외이슈]
‘토르:러브 앤 썬더’ 내년 1월 호주 촬영, “‘어벤져스5’ 느낌난다” 역대급 캐스팅[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