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센 수준을 넘어 무서운 이효리 포스 '헉'
김지우, 감량 후 자신감 폭발 '과감 포즈'
논란 후 입단속 시도? 찬열 추가폭로 등장
서동주 "엄마 편 들었더니 서세원과…"
이런 말도 해? 유재석, 장어 권하자…
쮸리, 아찔 코스튬 "체포 당할 사람?"
"고유진, 데이트에 다른 사람 데려와" 폭로
함소원, 회사 차렸다? "직원은 두 명"
.
두산, 단 1안타로 이겼다…역대 4호 진기록 [MD현장]
20-09-24 21: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최창환 기자] 단 1안타에 그쳤지만, 그게 결승타였다. 두산이 1안타만으로 승리를 따내는 진기록을 달성했다.

두산 베어스는 24일 서울잠실구장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홈경기에서 접전 끝에 1-0 신승을 따냈다. 두산은 2연패 및 삼성전 3연패에서 탈출, 5위를 지켰다.

스코어에서 알 수 있듯, 팽팽한 투수전 속에 따낸 승리였다. 두산은 선발 등판한 최원준이 6이닝 4피안타 2볼넷 5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지만, 타선이 침묵해 승을 챙기지 못했다. 타선은 벤 라이
블리에 꽁꽁 묶였다. 7회말까지 2볼넷과 1몸에 맞는 볼, 상대 실책 등에 의해 주자는 꾸준히 내보냈으나 좀처럼 안타를 만들지 못했다.

두산은 8회말에 무안타 사슬을 끊었다. 양 팀의 희비를 가른 매우 결정적인 안타였다. 박세혁의 볼넷에 이은 박건우의 희생번트, 정수빈의 2루수 땅볼 이후 최주환의 볼넷이 겹쳐 맞이한 2사 1, 3루 찬스. 두산은 김재환이 구원투수 임현준을 상대로 1타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이날의 결승타였다.

이로써 두산은 이날 단 1안타만 만들고도 승을 따내는 특별한 경험을 했다. 이는 KBO리그 출범 후 단 3차례밖에 나오지 않은 진기록이었다. 두산은 1안타만으로 승을 따낸 역대 4번째 팀이 됐다. 지난 2007년 SK 와이번스 이후 무려 13년 만에 나온 진기록이기도 했다.

▲ KBO리그 역대 1안타 승리 사례

1호 : 1983년 6월 26일 롯데(vs OB)
2호 : 2004년 7월 25일 SK(vs KIA)
3호 : 2007년 4월 17일 SK(vs KIA)
4호 : 2020년 9월 24일 두산(vs 삼성)

[두산 선수들. 사진 = 잠실 김성진 기자 ksjksj0829@mydaily.co.kr] 잠실 =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찬열 충격적 추가 폭로 "입단속부터…"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사생활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보이그룹 엑소 멤버 찬열(본명 박찬열·28)의 추가 폭로가 등장했다. 29일 찬열의 지인이라고 말하며 자신의 실명까지 밝힌 A씨는 SNS를 통해 찬열에 대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007 노 타임 투 다이’ 개봉 지연, “한달 이자만 11억원”[해외이슈]
졸리 닮은 유부녀 모델, 브래드 피트와 결별 심경고백 “조금만 더 버티자”…침대 셀카사진 공개[해외이슈](종합)
셀레나 고메즈, 구글 CEO에 직격탄 “혐오 광고로 수백만 달러 벌어”[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3’ 각본, 아이패드로 전달받아…스포일러 안하겠다” 약속[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