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센 수준을 넘어 무서운 이효리 포스 '헉'
김지우, 감량 후 자신감 폭발 '과감 포즈'
논란 후 입단속 시도? 찬열 추가폭로 등장
서동주 "엄마 편 들었더니 서세원과…"
이런 말도 해? 유재석, 장어 권하자…
쮸리, 아찔 코스튬 "체포 당할 사람?"
"고유진, 데이트에 다른 사람 데려와" 폭로
함소원, 회사 차렸다? "직원은 두 명"
.
[공식] SM "NCT 2020 투표, 혼란드려 죄송…팬들 염려 공감, 계획 수정"
20-09-24 19:2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보이그룹 NCT 2020의 활동을 팬들의 투표를 통해 운영하려던 SM엔터테인먼트 계획이 팬들의 강한 반발에 부딪혀 결국 취소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사과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24일 NCT 공식 트위터를 통해 "'NCT 2020 LIVE EVENT' 중 진행한 'WISH 2020' 투표 프로그램으로 인해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앞서 SM엔터테인먼트는 23일 V라이브를 통해 NCT 2020의 23명 멤버가 함께한 첫 단체 생방송 'WISH 2020'을 진행해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하지만 SM엔터테인먼트가 NCT 2020을 유닛으로 쪼개 팬 대상 투표에서 다득표한 유닛별로 활동 방안을 나누겠다고 발표해 논란이 일었다. 투표에서 상위권을 차지하지 못하면 유닛 활동에 참여하지 못하는 멤버들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었다. 또한 앨범을 구입해야만 투표권이 생기는 점도 SM엔터테인먼트의 과도한 상술이라는 비판이 쏟아졌다.

결국 팬들의 이같은 여론을 반영해 SM엔터테인먼트가 당초 계획을 수정하고 사과하게 된 것이다.

SM엔터테인먼트는 원래 계획했던 투표 중 NCT 2020 전원이 참여하는 미션만 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는 "팬 여러분께서 염려하시는 부분을 저희도 충분히 공감해 관련된 이벤트 플랜을 수정, 'Want!: NCT가 해주었으면 하는 활동 선택하기' 투표만 진행하게 됐다"고 알렸다.

▲ 이하 SM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NCT 공식 트위터]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찬열 충격적 추가 폭로 "입단속부터…"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사생활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보이그룹 엑소 멤버 찬열(본명 박찬열·28)의 추가 폭로가 등장했다. 29일 찬열의 지인이라고 말하며 자신의 실명까지 밝힌 A씨는 SNS를 통해 찬열에 대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007 노 타임 투 다이’ 개봉 지연, “한달 이자만 11억원”[해외이슈]
졸리 닮은 유부녀 모델, 브래드 피트와 결별 심경고백 “조금만 더 버티자”…침대 셀카사진 공개[해외이슈](종합)
셀레나 고메즈, 구글 CEO에 직격탄 “혐오 광고로 수백만 달러 벌어”[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3’ 각본, 아이패드로 전달받아…스포일러 안하겠다” 약속[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