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민망할 정도…소유, 과감 넘어 파격 의상
김민경, 작년 세상 떠난 동생 생각에…
"각자의 길" 솜해인, 동성연인와 결별
김산호, 동갑 아내 공개 '미모 연예인급'
前배구선수 김세진 "구타 안해" 후배 '반박'
정동원 "'미트' 당시 포경수술 해서…"
임슬옹, 빗길 사고→무단횡단 보행자 사망
B1A4 공찬, 현재 연애중이라더니…비난↑
.
'ERA 6.87' 한현희를 어쩌나 "본인이 이겨내야 자리 보장" [MD이슈]
20-07-15 05:2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척돔 윤욱재 기자] 손혁 키움 감독은 올해 평균자책점 6.87로 부진한 한현희의 투구를 어떻게 바라보고 있을까.

한현희는 올 시즌 꾸준히 선발로 나왔으나 3승 4패 평균자책점 6.87로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 55이닝 동안 안타만 80개를 맞았으니 그야말로 난타를 당하고 있는 셈이다.

특히 최근 등판 결과는 충격적이 아닐 수 없다. 지난 1일 고척 두산전에서 1⅔이닝 11피안타 10실점으로 와르르 무너
지고 마음을 추스르는 시간을 가졌지만 13일 광주 KIA전에서도 2이닝 8피안타 7실점에 그쳤으니 효과가 없었다.

손혁 키움 감독은 "한현희는 일단 너무 어렵게 던지는 게 문제인 것 같다"라면서 "어렵게 던지다보니 볼이 되고 볼카운트가 몰릴 때는 힘에 의존하다보니 반대투구도 많이 나오고 있다"라고 진단했다.

이어 손 감독은 "주자가 있을 때 너무 맞지 않으려고 하다보니 어려움이 있다. 개인적으로 주자를 내보내면 점수를 준다고 생각하고 편하게 던졌으면 한다. 너무 어렵게 승부하다보니 투구수는 투구수대로 늘고 몰리면 결국 가운데로 던지고 있다"라면서 "본인이 이겨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손 감독은 한현희의 분발을 촉구했다. "본인이 잘 해야 자리가 보장되지 않겠나"는 손 감독은 "본인도 영상을 보면서 여러가지 노력을 하는 것 같은데 그만큼 결과도 나와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분위기 반전에 성공하기를 바랐다.

[한현희.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고척돔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각자의 길" 솜해인, 동성연인와 결별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케이블채널 엠넷 '아이돌 학교'에 출연했던 가수 솜해인이 결별 소식을 전했다. 4일 솜해인은 개인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선 분위기 있는 밤하늘에 떠있는 달이 눈길을 끌...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패티 젠킨스 감독, “‘원더우먼3’가 마지막…모든 것을 쏟아붓겠다”[해외이슈]
마이클 잭슨, “‘엑스맨’서 백인 프로페서X 연기 원했다”[해외이슈]
마이클 무어 “사악한 트럼프, 대선연기할 것” 소름 돋는 예언 적중[해외이슈]
[종합]톰 홀랜드 ‘스파이더맨3’ 2021년 12월 17일 개봉, “‘아바타2’ 2022년 연기 영향”[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