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얼마나 짧았으면…걸그룹 멤버 팬츠 상태
"있을 수 없는 일"…비, 김태희랑 엮자 극대노
"딸 병원비 내줘" 장성규, 무례한 네티즌에…
이현경♥민영기 집 공개 '텃밭 있는 복층 아파트'
DJ 소다, 선명한 볼륨 자국 '아찔'
'미스맥심 콘테스트' 현장컷…후끈
유재석 이용해 그림 홍보한 카걸·피터, 결국…
신원호, "정은지 뭘 믿고 캐스팅했냐" 물어보니
.
아이들과 함께 사용할 수 있는 블루라이트 차단 기능 ‘리데어(re:there) 워터풀 앰플 선크림’ 출시
20-07-02 14:4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공감과 개성'이 중시되는 현대 사회의 소비자들은 다수의 소비 패턴을 따라가기 보다는, 자신이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과 가치관이 담긴 브랜드를 선호한다. 이렇게 본인만의 라이프스타일과 트렌드가 중요해지면서 소비자들은 자신의 개인 가치관과 취향에 적합한 제품에 눈길을 돌린다.

이와 관련해 (주)부스터스가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리데어(re:there)'를 런칭해 화제다. 리데어는 일명 '착한 성분'을 선호하는 ‘클린 뷰티’ 개념에서 착안, 집중하여, 자연유래 성분을 담은 제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6월 29일 첫 판매가 시작된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은 특히, 리데어에서 추구하는 착한 성분이 돋보인다. 해당 제품은 화장품의 함유된 성분을 해석해 주는 '화해'의 20가지 주의 성분이 들어 있지 않은 만큼, 아이들과 함께 사용이 가능하다. 대신 코코넛 야자수와 크기가 각각 다른 8중 히알루론산이 피부 층층이 수분을 채워주며, 보습과 진정 관련 특허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민감한 피부도 사용할 수 있다.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은 기능성 측면에서도 뛰어남을 자랑한다. 마치 수분 앰플을 바른 듯한 제형을 특징으로 하며, 기존 선크림의 제품 특성 상 백탁현상, 번들거림, 뻑뻑함, 피부자극, 메이크업 밀림 현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해당 제품은 앰플 제형이어서 끈적임 없는 촉촉한 사용감을 느낄 수 있다.


무엇보다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은 SPF50+, PA++++의 뛰어난 자외선 차단 효과는 물론, 블루라이트까지 차단하는 더블 디펜스 기능을 자랑한다. 먼저, 특허 보습성분 AQUALICIA™과 자외선 차단 성분으로 구성된 독자적인 아쿠아디펜스™ 수분방어막은 자외선과 자외선에 의한 피부 수분 증발을 동시에 차단해 피부를 촉촉하게 보호해준다.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은 현대인이 항상 마주하는 블루라이트 역시 차단해준다. 블루라이트는 하루종일 밀접하게 대면하는 스마트폰, 컴퓨터, TV에서 발생하는 가시광선의 한 종류로, 블루라이트에 피부가 오랫동안 노출될 경우, 피부색소침착이 나타날 수 있다.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은 블루라이트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색소침착을 막아줄 수 있다.

실제 해당 선크림은 피부자극 테스트와 블루라이트 차단효과 테스트를 완료해 신뢰할 수 있는 제품이다. 스킨케어 마지막 단계에서 적당량을 덜어 피부에 부드럽게 흡수시켜주면 되며, 앰플처럼 볼, 이마 등에 톡톡 떨어뜨려 마사지하듯 발라주면 된다.

리데어 브랜드 관계자는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은 가치소비와 클린뷰티에 대한 열망이 강한 고객 분들께, 착한 성분과 안전한 제조방식으로, 또한 수분감이 충분하여, 여러 번 덧발라도 밀림 없는 사용감과 뛰어난 기능으로 소비자의 니즈를 충분히 충족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리데어 치약, 리데어 샴푸, 리데어 트리트먼트 제품은 오는 7월, 소비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리데어와 리데어 워터풀 앰플 선크림의 제품 및 구매 정보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딸병원비내줘" 장성규,무례한 네티즌에…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한 네티즌의 무례한 병원비 요구에도 따뜻하게 화답했다. 장성규는 13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네티즌이 쓴 댓글 캡처샷을 게재했다. 네티즌 A 씨는 장성규에게 대뜸 돈을 요구, 황당함을 자아냈다.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마블 ‘스파이더맨:홈씩’ 제목 유출, ‘홈’ 시리즈 3부작[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목소리를 높여 인종차별 반대 외치자”[해외이슈]
“카디비 뮤비 ‘왑’서 카일리 제너 삭제하라”, 청원운동 폭발적 반응…왜?[해외이슈]
제니퍼 애니스톤 “‘프렌즈’ 재결합 코로나19 여파로 연기, 매우 슬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