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양육비 미지급' 김동성, 연인에겐 명품 선물?
아이유, 만우절 맞이 '역대급 몰카' 내용은
송혜교 "변하지 않은 것? 사랑하는 사람…"
대놓고 동료 몸에 다리 올린 女배우 "찝적"
한선화, 상반신 가로질러 뚫린 의상…어머나
'율희 맞아?' 최근 모습 보니…달라진 얼굴
신인선 "'미트' 후 사귀자던 썸녀 SNS에…"
불륜 배우 아내, 이혼결심 계기 '안타까워'
.
'최민환♥' 율희, 딸 쌍둥이 공개 "많은 축하에 감사…힘차게 회복 중" [전문]
20-02-27 07:2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쌍둥이 아윤, 아린이를 공개하며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 하차 소감을 전했다.

율희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율희가 사랑스러운 표정으로 쌍둥이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에는 깜찍한 모습의 아윤, 아린이가 보인다. 쌍둥이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이와 함께 율희는 글을 작성해 "너무나도 많은 분들께서 쌍둥이 출산을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한 마음으로 힘차게 회복하고 있다"고 출산 후 근황을 전했다.

이어 "2018년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생각보다 많은 시간을 '살림남'이라는 프로그램으로
여러분들께 매주 인사를 드렸다. 오늘이 정말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니 아쉽기도 하면서 다시 한번 감사한 마음을 가지게 된다. 많은 분들께서 주신 사랑과 응원, 그리고 조언들 모두 잊지 않고 앞으로도 힘차게! 지금처럼 행복하게 살아가겠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또한 "저에게 또 이런 소중한 인연이 생길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기억에 많이 남을 것 같다. 살림남 식구분들 너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율희는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지난 2018년 결혼했으며, 지난 11일 딸 쌍둥이 아윤, 아린이를 출산했다.

이하 율희 인스타그램 전문.

여러분 늦게나마 인사드려요
너무나도 많은 분들께서 쌍둥이 출산을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한 마음으로 힘차게 회복하고 있습니당!! 그리고, 2018년12월 부터 올해2월까지 생각보다 많은 시간을 살림남이라는 프로그램으로 여러분들께 매주 인사를 드렸었는데요
오늘이 정말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니 아쉽기도하면서 다시한번 감사한 마음을 가지게 되네요.. 많은 분들께서 주신 사랑과 응원, 그리고 조언들 모두 잊지않고 앞으로도 힘차게!! 지금처럼 행복하게 살아가겠습니다^_^
무엇보다도 가족같은 분위기로 편하게 촬영할 수 있게 해주신 살림남 모든 스텝분들께 고생하셨다고 전해드리고 싶어요. 저에게 또 이런 소중한 인연이 생길 수 있을까 싶을정도로 기억에 많이 남을 것 같아요.. 살림남 식구분들 너무 감사해요 최고!!

[사진 = 율희 인스타그램]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혜교 "변하지 않은 것? 사람 관계"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송혜교가 진솔한 이야기를 꺼냈다. 송혜교는 3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명품 브랜드와 진행한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송혜교는 아침과 늦은 밤 중 선택하는 질문에 "저는 늦은 저녁이 더 좋다"라고 ...
종합
연예
스포츠
송혜교 "어릴 때 부터 변하지 않은 것? 사람...
장미인애 "한국서 배우로 활동 안하겠다" 은퇴 선언, 왜? [MD동영상]
이예진, 머슬퀸의 돋보이는 비키니 '터지는 상큼함' [MD동영상]
이예진, 핑크빛 비키니 자태 '시선을 사로잡는 미모'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올랜도 블룸♥’ 케이티 페리, 임신중 자가격리 전후 근황 “노 메이크업”[해외이슈]
톰 하디 ‘베놈2’ 예정대로 10월 2일 개봉, “코로나19로 연기 없다”[해외이슈]
앤드루 잭, 코로나19로 사망 "로버트 패틴슨 '배트맨' 사투리 코치도 했는데…" [해외이슈]
윌 스미스 아들, 코로나19로 폐쇄된 해변서 서핑 즐겨 '논란'…"벌금 1000달러"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