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동성, 양육비 미지급 논란 후 아내에…
"양다리·발렛파킹 거만 NO" 남태현 해명
'소미 비켜'…서신애가 자랑한 외제차 가격은?
밝던 모습 뒤로…엄현경, 연예계 은퇴 언급
박지혜 아나, 민망한 시스루 '하의실종까지'
휘성 약물거래 추정 충격 CCTV, 모 남성과…
야외수영장까지…진재영, 그림같은 제주 집
논란 강사 주예지, 3개월만에 올린 글 보니
.
'나브리 멀티골' 뮌헨, 챔스 16강 첼시 원정서 3-0 완승
20-02-26 07: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바이에른 뮌헨(독일)이 첼시(잉글랜드)에 완승을 거두며 챔피언스리그 8강행 가능성을 높였다.

뮌헨은 26일 오전(한국시각) 영국 런던 스템포드브리지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첼시에 3-0으로 이겼다. 1차전을 완승으로 마친 뮌헨은 다음달 18일 열리는 2차전 홈경기에서 무승부를 기록해도 8강에 오르게 됐다. 뮌헨의 나브리는 멀티골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뮌헨은 첼시를 상대로 레반도프스키가 공격수로 출전했고 코망과 나브리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뮐러, 킴미히, 알칸타라는 중원을 구성했고 데이비스, 알라바, 보아텡, 파바드는 수비를 맡았다. 골문은 노이어가 지켰다.

첼시는 지루가 공격수로 출전했고 마운트와 제임스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코바치치, 조르지뉴, 바클리는 허리진을 구축했고 알론소, 크리스텐센, 뤼디거, 아즈필리쿠에타는 수비를 책임졌다. 골키퍼는 카바예로가 지켰다.

양팀은 맞대결에서 득점없이 전반전을 마친 가운데 뮌헨은 후반 6분 나브리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나브리의 패스를 받아 페널티지역 왼쪽을 돌파한 레반도프시키가 페널티지역 한복판으로 연결한 볼을 나브리가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첼시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뮌헨은 후반 9분 나브리가 멀티골을 기록해 점수차를 벌렸다. 레반도프스키와의 2대1 패스를 통해 페널티지역 왼쪽을 돌파한 나브리는 왼발 대각선 슈팅으로 골문 구석을 갈랐다.

뮌헨은 후반 31분 레반도프스키의 득점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왼쪽 측면을 달파한 데이비스가 낮게 올린 크로스를 레반도프스키가 골문앞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득점에 성공했다. 첼시는 후반 38분 알론소가 퇴장 당해 어렵게 경기를 풀어나갔고 결국 뮌헨의 완승으로 경기가 종료됐다.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서신애, 4억대 외제차 구입? 당당 공개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서신애의 귀여운 장난이 웃음을 자아냈다. 서신애는 지난 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드디어 제가 차를 샀습니다. 페라리 F8"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페라리 F8은 약 4억 원에 달하는 고가의 차량이...
종합
연예
스포츠
강지영, 음주운전 차량에 교통사고 '현재 통...
나태주 "'미스터트롯' 에피소드? 트러블 1도 없었다" (인터뷰) [MD동영상]
서신애가 4억짜리 페라리 F8을 샀다고? 사실은… [MD동영상]
위너 김진우, 육군훈련소로 가는 길 '짧은 머리가 어색해'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루소 형제 감독, “‘아이언맨’ 로다주 55세 생일 축하” 한국 경복궁 사진 올려[해외이슈]
‘올랜도 블룸♥’ 케이티 페리, 아기 성별 공개 “딸이에요”[해외이슈]
팝스타 핑크, 코로나19 확진→자가격리 후 음성…"美 정부의 완전한 실패" 비판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子 매덕스, 코로나19 해결된 뒤 한국 연세대로 돌아갈 것"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