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보호본능 자극해…치어리더, 여리여리 자태
"키스신 중…" 공유, 윤은혜 나쁜 손 폭로
"XX"…김새론, 방송서 욕설 후 화들짝
백종원, 깐족대는 김희철에 뼈 있는 한마디
"댓글에…" 제시, 악플에도 쿨한 반응
'그저 감탄만'…김윤지, 명품 보디라인
"난 욕 안 해"…허훈, 면전에서 父 허재 디스
"하희라인 줄"…최수종, 딸과 투샷 공개
.
'올해의 특별상' LG 한선태, "첫 승 넘어 신인왕까지 도전하고 싶다"
19-12-05 17:2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첫 승, 첫 홀드, 첫 세이브를 넘어 신인왕까지 도전하고 싶다"

한선태(LG 트윈스)는 5일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2019 프로야구 스포츠서울 올해의 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특별상을 수상했다.

6경기 승패 없이 평균자책점 3.68. 성적만 본다면 시상식과 어울리지 않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그의 스토리를 알면 이날 특별상 수상에 고개가 끄덕여진다.

1994년생인 한선태는 KBO리그 유일 비선출이다. 아마추어 때까지 선수 경험이 없었던 그는 독립리그 파주 챌린저스에 이어 일본 독립리그에서 뛰며 프로의 꿈을 키웠다.


지난해 열린 신인 드래프트에서 LG로부터 10라운드(전체 95번) 지명된 그는 올해 6월 25일 잠실 SK전에서 감격의 1군 데뷔전을 치렀다. 또한 퓨처스리그에서는 21경기 1패 1세이브 3홀드에 평균자책점 0.33이라는 압도적 성적을 내기도 했다.

수상 이후 한선태는 "많은 활약을 하지는 않았지만 상을 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라며 "특별한 상인 것 같아서 인생에서 제일 기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1군 데뷔전과 관련한 물음이 나오자 "기쁘기도 했지만 너무 긴장을 많이 했다. 마운드 위에서 즐기지 못하고 내 자신과 싸웠던 것 같다"라며 "마운드 위에서는 내 자신이 아닌 타자와 싸워야 하기 때문에 준비 잘해서 즐기도록 해보겠다"라고 다짐했다.

당찬 목표도 밝혔다. 한선태는 "다음 시즌 준비 잘해서 올시즌보다 더 많은 시간 1군에서 뛰었으면 좋겠다"라며 "첫 승, 첫 홀드, 첫 세이브를 넘어 신인왕까지 도전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LG 한선태(오른쪽). 사진=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제구 불안 극복 못한 홍상삼, 결국...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XX"…김새론, 방송서 욕설 후 화들짝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김새론이 솔직 털털한 면모로 '도시어부2' 멤버들의 애정을 받았다. 24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이하 '도시어부2')에서는 경기도 화성에서 대결을 펼치는 도시어부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머라이어 캐리, “12살 때 언니가 신경안정제 먹이고 포주에 팔려고 했다” 충격 고백[해외이슈]
셀레나 고메즈, 비키니 입고 허벅지 안쪽 흉터 공개 “모든 육체는 아름답다”[해외이슈]
잭 스나이더 ‘저스티스 리그’ 10월 추가 촬영, 벤 애플렉X갤 가돗X헨리 카빌X레이 피셔 참여[해외이슈]
‘테넷’ 주인공 존 데이비드 워싱턴, “아직도 영화 내용 이해하지 못했다” 솔직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