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더워 인상 쓰던 안소현, 카메라 보더니…
AOA 지민 집 공개…언뜻 봐도 초럭셔리
女가수 공연 중 돌발상황, 19禁 위기 '헉'
"피해 준다"…'도시어부' 도중 싸움 발생
"성매매알선+감금" 고발당한 여배우 누구
경기하다 치마 올리는 유현주…깜짝+아찔
현아, 초미니 입고 책상에 털썩 '과감해'
기리보이, 이용수 할머니 조롱 논란에…
.
인교진, 능청 코믹연기 1인자 호연…시청자 취향저격 ('나의 나라')
19-10-20 13: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인교진이 유쾌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응을 불러모으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극본 채승대 연출 김진원)에서 10년동안 전장을 떠돌다가 휘(양세종 분)를 만나 휘의 조력자로 활약하고 있는 문복 역의 인교진이 사랑에 빠진 연기도 능청스럽게 소화해내 현실 웃음을 자아낸 것.

이번주 방송된 ‘나의 나라’ 5-6회에서는 휘가 방원(장혁 분)의 눈에 들어 남전을 잡고 동생 연(조이현 분)을 구하기 위해 본격적으로 나선 가운데, 문복과 박치도(지승현 분), 정범(이유준 분)이 마음을 모아 휘를 돕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극중 문복은 겉으론 툴툴거리며 휘를 나무라지만 실은 누구보다 따스한
마음으로 그를 챙기는 츤데레 면모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달궜다.

그리고 약방에서 화월(홍지윤 분)을 본 순간 한 눈에 반해 그대로 얼어붙어버리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월은 꽃에 비친 달빛이라는 이름처럼 자체발광하는 미모를 뽐냈고, 인교진은 이에 감탄하며 웃음을 감추지 못하는 문복을 능청스럽게 연기하며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전장에서 다져온 의술을 뽐내며 화월의 상처를 돌봐주려고 했지만, 갑자기 나타난 의원이 “또 남의 약방서 돌팔이질 하고 자빠졌네”라고 폭로하자 당황하며 어쩔줄 몰라하는 모습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폭소를 자아냈다. 이후 문복은 소금을 뿌리고 달아나는 화월에게 아랑곳 하지 않고 자신의 이름을 알려주며 능청 매력을 극대화, 극 전개에 재미를 배가시켰다.

이처럼 극에 활력소 같은 역할을 해주는 문복 캐릭터가 인교진 특유의 재치 넘치는 연기와 만나 더욱 큰 시너지를 내고 있다는 평. 이에 시청자들은 회를 거듭할수록 문복의 매력을 배가시킬 인교진의 연기에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또한 화월과 어떤 인연을 맺게 될지 앞으로 전개될 이야기에 대한 기대와 궁금증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인교진이 폭넓은 연기를 펼치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는 양세종, 우도환, 김설현, 김영철, 안내상 그리고 장혁 등이 출연하며, 매주 금, 토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사진 = JTBC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둘째이모 김다비, 공연 중 치마가…경악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둘째이모 김다비(김신영)가 공연 중 치마가 벗겨져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2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올리브 '밥블레스유2'에는 둘째이모 김다비로 활약하고 있는 김신영이 특별한 인생 이모로 나섰다. 이날 김다비는 대...
종합
연예
스포츠
장근석, 군 대체 복무 마치고 소집해제…소...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카일리 제너, 백인경찰에 사망 조지 플로이드 애도…트럼프 “약탈 시작되면 총격시작” 공분[해외이슈]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붕어빵 딸 공개 “놀라워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