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향미 헤어?'…뿌염 안 해서 유니크해진 ★들
'양말도 명품'…현아, 고급진 사복 스타일
'여친 속옷차림 공개' 씨잼, 이번엔…
이혜성 덕분에 뿌듯해진 전현무, 무슨 상황?
'민망'…머슬마니아 4인방, 19금 포즈 대결
오채원, 끈으로 지탱 힘든 볼륨 '아슬아슬'
'어마무시하네'…한지나, 육덕진 허벅지
"오! 빅사이즈" 이경규, 가랑이 낚시바늘 꿰더니
.
프로축구 '흥행 대박' 중심에는 '대팍' 대구FC '302% 증가'
19-08-20 12: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안경남 기자] 2019시즌 프로축구 흥행 돌풍이 거세다. 그리고 관중몰이 중심에는 작년 대비 평균 관중이 302%나 증가한 대구FC가 있다.

프로축구연맹은 20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주간 브리핑을 열고 2019시즌 관중 통계 및 증대요인을 발표했다. K리그는 최근 5시즌 중 가장 큰 증가폭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K리그1 총관중이 지난 시즌 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 26라운드까 진행된 올 시즌 관중은 126만명으로 지난 시즌 동시점(81만명)을 대비한 결과 154.9% 증가했다. 이미 2018시즌 K리그1 전체 관중(124만명)을 훌쩍 뛰어 넘었다.

중심에는 ‘대팍’ 대구FC가 있다. 대구는 작년 동시점 대비 평균관중 상승폭이 무려 302.6%나 됐다. 26라운드까지 평균 관중 10,377명으로 지난 시즌 동시점 3,429명에 3배 가까이 증가했다.

대구는 올 시즌 새로운 홈 구장인 DGB대구은행파크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축구 전용구장으로 1만 2천석 규모를 자랑하는 일명 ‘대팍’은 매 경기 만원 관중을 모으고 있다.


또한 2018 러시아월드컵 최고의 스타인 골키퍼 조현우와 K리그 최고 용병 세징야 등 전국구 스타들의 등장도 대구 흥행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된다.

연맹 관계자도 “K리그 인기구단이 된 대구FC의 활약이 컸다”면서 “홈 경기장을 도심접근성이 좋은 전용구장으로 옮기면서 관중이 늘어나고, 늘어난 관중이 경기장 분위기를 달구며, 선수들도 더 열정적인 플레이를 펼치는 선순환구조가 정착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구FC를 롤 모델로 전용구장의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되고 있고, 각 구단들도 과거 성적 위주에서 마케팅과 홍보의 중요성을 점차 강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구는 지나난 해 총관중이 66,837명에 그쳤지만, 올해 26라운드까지 134,907명을 기록 중이다. 전체 상승률이 무려 295%나 된다.


[사진 = 프로축구연맹]
안경남 기자 knan0422@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씨잼, 여친 속옷 차림 공개하더니 또…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가수 씨잼(본명 류성민·27)의 '럽스타그램'이 화제인 가운데 추가로 SNS를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 씨잼은 27일 밤 인스타그램에 "우월감은 열등감이다"는 글을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한 손에는 휴대폰, 다른 손에는 담배를 ...
종합
연예
스포츠
우다비 "'덕생일지'통해 성장하는 계기 되었...
MCND "코로나19로 인한 무관중, 아쉽지만 안전이 최우선" [MD동영상]
'데뷔' MCND, 퍼포먼스 맛집 열렸다 '아이스 에이지' 첫무대 [MD동영상]
'덕생일지' 네이처 소희 "나도 보리처럼 소심해, 트리플 A형!"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캡틴마블X원더우먼 만났다, 브리 라슨X갤 가돗 “전쟁 아니야”[해외이슈]
‘컨테이젼’ 기네스 펠트로, 코로나19 마스크 착용 “손 자주 씻어요”[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파워풀 댄스 실력 “웃지 마세요”[해외이슈]
스티븐 스필버그 ‘인디아나 존스5’ 하차, ‘로건’ 제임스 맨골드 연출[해외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