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서형 "신뢰 깨져"vs소속사 대표 "욕설"
진성, 유재석에 "성의 표시라도 해주길"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최초고백
이영표 "최근 안정환 '미쳤나' 생각" 왜
하의는?…눈을 의심케 하는 배트걸 의상
이휘재 "子 서준, 이병헌 아들 얼굴 긁어"
함진마마, 혜정 훈육법에 분노 "못 보겠다"
'실망감↑' GD, 반려견 논란엔 침묵 하더니…
.
"'별난 사람' 낙인찍히는 것보다…" 설리, '속옷 미착용' 논란에도 끄떡 없다 [종합]
19-05-22 17:0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가수 겸 연기자 설리가 속옷 미착용으로 또 한 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설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짤막한 영상을 게재했다. 여기에는 민소매 티셔츠 차림으로 모자를 눌러 쓰고 있는 설리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설리는 사람들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내추럴한 패션을 선보인 채 길거리를 거닐며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속옷을 미착용한 점을 지적, 문제 삼고 있다. "개인의 자유"라고 맞서는 팬들과 갑론을박이 벌어지며 결국 설리는 주요 포털 사이트에서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장악하게 됐다.


이처럼 속옷 미착용 논란은 벌써 여러 차례 되풀이 되고 있으나, 설리는 비판 여론에도 굴하지 않고 당당히 소신 행보를 펼치고 있는 상황.

앞서 지난달 설리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직접 심경을 밝히기도 했다. 당시에도 속옷을 착용하지 않았다고 알리며 "나는 걱정 안 해줘도 된다. 시선 강간하는 사람이 더 싫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뿐만 아니라 이달 16일에는 "가시밭길이더라도 자주적 사고를 하는 이의 길을 가십시오. 비판과 논란에 맞서서 당신의 생각을 당당히 밝히십시오. 당신의 마음이 시키는 대로 하십시오. '별난 사람'이라고 낙인찍히는 것보다 순종이라는 오명에 무릎 꿇는 것을 더 두려워하십시오. 당신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이념을 위해서라면 온 힘을 다해 싸우십시오"라는 IBM 전 회장이자 CEO 토마스 J. 왓슨의 말을 인용해 자신의 뜻을 전하기도 했다.

[사진 = 설리 인스타그램]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눈물고백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원희가 아픈 가족사를 고백했다. 14일 밤 종합편성채널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가 첫 방송됐다. '가치 들어요'는 마음의 힐링과 지식을 함께 채울 수 있는 쌍방향 콜라보 강연쇼다. 이날 방송에는 4남매를...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