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볼륨에 복근까지'…로드걸. 수줍은 미소 속 반전 몸매
'흠잡을 곳 없네'…치어리더, 자랑하고 싶은 명품 각선미
정은표 子 지웅, 삭발하고 '고등래퍼' 등장…'충격'
'적나라하게 드러냈네'…한초임, 파격 보디슈트
'헉 소리가 절로'…데미 로즈, 터질듯한 역대급 풍만함
'베이글녀의 정석'…민도희, 볼륨감 넘치는 수영복 자태
'이 얼굴이 40대?'…최지연, 20대 뺨치는 비주얼
홍성흔 "부모님 이혼 후 형이 내게…창피했다" 눈물
‘격차 실감’ 한국, 女월드컵 예선 1차전서 프랑스에 완패
18-09-22 23: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출발은 좋았지만, 2쿼터부터 급격히 무너졌다. 한국이 세계무대와의 격차를 실감한 끝에 월드컵 조별예선 1차전을 마쳤다.

이문규 감독이 이끄는 한국여자농구대표팀(FIBA 랭킹 16위)은 22일(이하 한국시각) 스페인 산타크루스데테네리페 끼꼬 카브레라 아레나에서 열린 프랑스(FIBA 랭킹 3위)와의 2018 FIBA 여자농구월드컵 조별예선 A조 1차전에서 58-89 완패를 당했다.

한국은 박지수(15득점 8리바운드 2어시스트)가 분전한 가운데 김단비(13득점 2리바운드 4어시스트 2스틸), 강이슬(15득점 3점슛 4개)이 분전했다. 하지만 끝내 3쿼터에 12-23으로 밀린 여파를 극복하지 못했다. 리바운드(24-
50), 벤치득점(17-40) 차이도 컸다.

한국의 출발은 순조로웠다. 김단비의 3점슛으로 경기를 시작한 한국은 이후 박혜진, 김단비가 번갈아가며 득점을 쌓아 1쿼터 내내 주도권을 지켰다. 프랑스의 높이에 다소 고전했지만, 임영희와 박혜진까지 기습적인 3점슛을 터뜨린 한국은 1쿼터를 23-18로 앞선 채 마무리했다.

한국은 2쿼터에 흔들렸다. 여전히 리바운드 싸움에서 고전, 2쿼터 개시 후 2분 동안 득점 없이 연속 7실점해 역전을 허용한 것. 한국은 김단비의 레이업슛으로 동점을 만든 것도 잠시, 2쿼터 중반 이후 실책이 쏟아져 다시 흐름을 넘겨줬다. 임영희, 김정은이 손쉬운 골밑득점 찬스를 놓친 것도 아쉬운 대목이었다. 2쿼터가 종료됐을 때 점수는 31-43이었다.

3쿼터 들어 격차는 더욱 벌어졌다. 프랑스의 빠른 패스 전개를 견제하지 못한 한국은 전반에 호조를 보인 3점슛마저 잠잠한 모습을 보였다. 박지수의 골밑공격 외에 이렇다 할 득점루트를 찾지 못한 한국은 3쿼터 막판 연달아 속공까지 허용, 43-66으로 뒤처진 상황서 3쿼터를 끝냈다.

이변은 없었다. 연속 4실점으로 4쿼터를 시작한 한국은 4쿼터 중반 강이슬의 연속 3점슛으로 분위기를 전환한 것도 잠시, 이후 약 4분간 무득점에 그치는 등 전력 차를 실감한 끝에 경기종료 부저를 맞았다.

한국은 오는 23일 캐나다(FIBA 랭킹 5위)를 상대로 예선 2차전을 치른다.

[박지수. 사진 = 마이데일리DB]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정은표 子 지웅, 삭발하고 등장…'충격'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개성만점 래퍼들이 '고등래퍼3'의 첫 막을 열었다. 22일 밤 첫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고등래퍼3'에서는 첫 만남이 펼쳐졌다. 먼저 1학년 참가자들이 공개됐다. 스윙스 닮은꼴인 옥가량과 자신의 실력을 의심하지 않는 김현준, 친화력이 강한 송민재 등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이병재, 김하온과 같은 크루인 김민규가 2학년 참
종합
연예
스포츠
'오늘 미쳐 뛰어봐'…워너비, '손들어' 무대
트레이 "EXID 남동생? 누 되지 않게 할 것"
박항서 "한국과 A매치 성사 된다면…"
걸데 민아, 언니 워너비 린아 위해 깜짝 방문
'커피프렌즈'
더보기
더보기
마블 "'블랙 위도우' 솔로 무비, 19금 영화로
만들지 않는다" 공식 발표
'캡틴 마블' 흥행예고, '아쿠아맨'·
'원더우먼'보다 프리세일 티켓 더 팔렸다
마블 은퇴선언 기네스 펠트로, '아이언맨'
로다주와 달달한 인증샷
벤 애플렉, '배트맨' 하차 이유 솔직하게
밝혔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