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안 추워? 브브걸 민영, 비오는 날 패션이…
체지방 반토막…김빈우, 다이어트 대성공
결혼 4년차에…신아영 "다른 남자 의심"
'재벌 3세' 함연지, 중고거래에 푹 빠졌네
이렇게 쿨해?…이연복, 월급 다 밝혔다
이혜영 "여자친구 있는 배우가 대시"
양재진 "맞선녀 母, 내 병원서…" 소름
전현무 "이혜성, 아직까지는 상냥해"
'AGAIN 2002' 세네갈, 세계 8위 폴란드에 2-1 승리
18-06-20 01: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안경남 기자] 아프리카 강호 세네갈이 세계 8위 폴란드를 꺾는 ‘작은 이변’을 연출했다.

세네갈은 20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옷크리티예아레나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폴란드에 2-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첫 경기에서 폴란드를 잡은 세네갈은 앞서 10명이 뛴 콜롬비아를 2-1로 누린 일본과 함께 산뜻한 출발을 했다. 세네갈은 조 1위로 16강에 청신호를 켰다.

반면 세계 최고 스트라이커 레반도프스키를 앞세운 폴란드는 단 한 골도 넣지 못한 채 무너졌다.


폴란드는 최전방에 레반도프스키를 세웠다. 밀리크가 공격을 지원했고 미드필더에는 브와슈치코프스키, 그로시츠키, 지엘린스키, 크리호비악이 포진했다. 수비는 피슈첵, 글리크, 치오네크, 리부스가 포백을 구축했다. 골문은 슈체스니가 지켰다.

세네갈은 사네를 측면에 배치했다. 디우프, 니앙, 사르가 공격을 함께 했다. 중원은 게예, 은데아예가 지키고 포백 수비는 와귀에, 쿨리발리, 사네, 사발리가 맡았다. 골키퍼는 은디아예다.

폴란드가 점유를 하고 세네갈이 역습을 시도했다. 하지만 팽팽한 균형은 좀처럼 터지지 않았다. 폴란드는 레반도프스키를 향한 패스가 부정확했고, 세네갈은 마무리가 아쉬웠다.

팽팽한 균형은 후반 36분에 깨져다. 세네갈이 역습 상황에서 폴란드 측면을 허물었고 마네의 패스를 받은 게예가 오른발 슈팅을 때렸다. 공은 치오네크의 발에 맞고 굴절돼 폴란드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결국 전반은 세네갈이 레반도프스키가 침묵한 폴란드에 1골 차로 앞선 채 종료됐다.

후반 들어 폴란드는 미드필더 브와슈치코프스키를 빼고 수비수 베드나렉을 투입하며 포백에서 스리백으로 전술 변화를 시도했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곳에서 변수가 생겼다. 후반 15분 부상 치료를 위해 터치 라인에 나가 있던 세네갈 공격수 니앙이 들어오면서 폴란드의 백패스를 가로채 추가골을 터트렸다.

어이 없는 실점에 폴란드는 주심에 항의했지만 받아 들여지지 않았다.

다급해진 폴란드는 공격적인 교체를 통해 파상 공세에 나섰다. 그리고 후반 41분 세트피스 찬스에서 크리호비악이 헤딩으로 만회골을 터트리며 세네갈을 압박했다. 하지만 더 이상 골은 터지지 않았고 경기는 세네갈의 2-1 승리로 마무리됐다.


[사진 = AFPBBNEWS]
안경남 기자 knan0422@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결혼 4년차에…신아영 "다른 남자 의심"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방송인 신아영이 코로나19로 인해 남편과 생이별을 해야했던 사연을 털어놨다. 2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손지창, 오연수 부부를 만난 오지호, 은보아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스페셜 M...
종합
연예
스포츠
오늘의 인기 정보
'슈퍼밴드2' 씨엘 "유일한 여성 심사위원,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빌리 아일리시, 'Chink' 아시아인 비하 논란에 사과 (전문)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이혼 22년만에 전남편 다시 만난다[해외이슈]
스칼렛 요한슨, “‘아이언맨2’에서 블랙위도우 너무 성적으로 그려졌다” 비판[해외이슈]
마블X현대차 손잡았다, ‘로키’가 탑승한 ‘투싼’…하루만에 200만뷰 돌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