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S라인 치명적이죠?'…서현숙, 과도한 허리 꺾기
'속 다 보이겠네'…선미, 초미니 입고 다리 쫙
현우 "1년 열애 표예진, 매일…" 헉
러블리즈 이미주·유지애, 꽁냥꽁냥 케미 폭발
이유비, 단추 다 풀어헤치고 '노골적 노출'
김도연, 조물주 특혜 수준의 쇄골 라인
오창석, '13세 연하' 소개팅녀 보더니…
예정화, 마지막으로 공개된 근황 봤더니
[푸드] 요리연구가 이미경의 TV 레시피 - 새우깡
18-06-18 10:4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주방에서 이루어지는 ‘기름진 멜로’와 ‘기름진 요리들’
집에서 만드는 새우깡







드라마를 선택해서 보는 기준점은 모두 다르다. 좋아하는 배우가 나오거나 믿고 보는 연출자와 작가의 작품이거나 스토리가 탄탄하거나 등이 그 이유가 된다.
그런 기준점과는 관계없지만, 직업병처럼 보게 되는 드라마가 있으니 SBS의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 이다. 중식당의 주방에서 일어나는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 주방 활극이다. 역시 멜로는 손발이 오그라들 정도로 기름지게 만들어져야 재미있고 중국요리는 기름에 튀겨지고 지져져야 맛이 난다.
주인공인 서풍은 자이언트 호텔 화룡정점의 쉐프였지만 여차여차해서 동네 중국집인 헝그리웍을 열게 되고 여름페스티벌 메뉴로 새우 요리를 선정하게 되어 자이언트 호텔과 경쟁하게 된다. 중식당에서 빠지지 않는 새우 요리! 지지고 볶고 튀기고 순식간의 헝그리웍에서 선보일 새우요리들이 드라마속에서 지나갔지만 집에서 해 먹을 수 있는 가능성이 보이는 요리 한가지, 바로 ‘새우깡’이다. 야심한 밤에 맥주를 부르게 하고 심심한 입을 즐겁게 해 줄 요리 새우깡은 꽝 손도 도전해 볼만한 메뉴이다.

친절한 레시피
재료: 잔새우 1컵, 튀김가루 (또는 녹말가루) 1/4컵, 튀김 기름 적당량

만드는 법

1.잔새우는 국물 용이나 볶음용의 작은 것으로 준비하여 체에 담고 물로 한번 헹궈준다.
-잔새우는 오래 보관하면 상하기 쉬우니 여름철에는 한꺼번에 많이 구입하지 말고 조금씩 구입한다. 물에 오래 담가두면 새우의 맛이 빠지니 체에 받쳐 물기를 빨리 빼준다. 잔새우대신 중간 멸치를 이용해서 만들어도 된다.



2.잔새우에 튀김가루 또는 녹말가루를 넣어 버무린다.
-비닐봉지에 튀김가루와 잔새우를 넣어 봉지를 묶은 후 잘 흔들어주면 가루를 골고루 쉽게 입힐 수 있다. 가루가 골고루 입혀져야 바삭한 새우깡이 된다.



3. 170도의 식용유에 넣어 바삭바삭하게 튀긴 후 체에서 기름기를 빼준다.
-튀김 기름은 너무 많이 사용하기 어려울 때에는 작은 후라이팬에 튀김 기름을 적당히 두르고 볶아주듯이 튀겨준다.



4. 기호에 따라 소금이나 파슬리, 허브를 뿌린다.





[사진 = SBS '기름진 멜로' 포스터, 시스터키친]
이미경(요리연구가, 시스터키친)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표예진과 열애' 현우가 밝힌 애정전선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현우가 공개연애 중인 표예진을 언급했다. 23일 밤 11시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2'(이하 '연애의 맛2')가 첫 방송됐다. 이날 MC 박나래는 "'연애의 맛'을 멀리서 찾을 것 없다"며 공개연애 중인 현...
종합
연예
스포츠
NCT 127 도영 "이번 뮤비에서 다들 비주...
NCT 127 "우리들의 원동력? 엔시티즌과 팀워크 그리고…" [MD동영상]
오마이걸 유아, 예쁨이 한도초과 '나날이 리즈 갱신' [MD동영상]
체리블렛 유주, 출근길에 활짝 핀 꽃미모 '깜찍함은 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타이거 우즈, "이 재킷이 정말 편안하다" 11년 만의 마스터스 정상 [해외이슈]
PHI 하퍼, 옛 동료 스트라스버그에게 스리런 한방 [해외이슈]
성질 못 참은 푸이그, 2경기 출장 정지 징계 [해외이슈]
'손흥민 골에 너무 흥분했나'...토트넘 팬, 경기장 난입 [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