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은밀한 문신 공개'…모델 이송이, 겉옷 젖히고 등장
'실명 조심하세요'…효민, 눈부신 금빛 드레스
'차현우♥' 황보라 "하정우가 내게 오버하지 말라고…"
'속옷 자태 최고'…심으뜸, 셔츠 벗고 드러낸 몸매
'부러질 정도로 얇아'…설리, 과감한 허리 노출
"진짜 황망하다"…'썰전', 故노회찬 의원 언급
'회사원인 줄 알았어'…레드벨벳 조이, 완벽한 오피스룩 자태
'골반 어디갔어?'…치어리더, 굴곡 없이 쭉 뻗은 몸
이승엽 "해외파 스트레스 본인만 알 것…최고의 성적 기대"
18-01-16 11: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이승엽 KBO 홍보대사가 올 시즌을 앞두고 KBO 리그로 복귀한 해외파 선수들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KBO는 16일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2018 KBO 리그 타이틀스폰서 조인식을 개최했으며 이승엽은 KBO 홍보대사 자격으로 이 자리에 참석, 타이틀스폰서를 맡은 신한은행의 위성호 은행장에게 기념 유니폼을 전달했다.

정운찬 KBO 총재는 이날 환영사를 통해 "박병호, 김현수, 황재균 등 메이저리그에서 뛰었던 선수들의 복귀로 더욱 재밌어질 것"이라면서 "앞으로 1000만 관중을 동원하는 흥행요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과거 일본프로야구에서 뛰었던 이승엽 홍보대사는 누구보다 해외파 선수들의 고충을 잘 이해할 수 있는 선배다.

"굉장히 힘들었을 것이다. 물만 바뀌어도 배탈이 난다고 하는데 환경의 변화로 심한 스트레스를 겪었을 것"이라는 이승엽 홍보대사는 "아마 그 스트레스는 본인 밖에 모를 것이다"라고 이해했다.

이어 이승엽 홍보대사는 "이제 집으로 돌아왔으니 최고의 성적을 올릴 것"이라고 기대를 숨기지 않으면서 "선진 리그를 경험하고 돌아왔으니 어린 선수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됐으면 좋겠다. 가진 노하우와 경험을 많이 알려준다면 우리 야구도 많이 성장할 것"이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이승엽 홍보대사는 1000만 관중이란 '꿈의 기록'에 큰 역할을 해야 할 후배들에게도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프로야구가 국내 최고의 스포츠인 만큼 후배들이 최고의 성적과 최고의 매너를 보여줬으면 좋겠다"는 이승엽 홍보대사는 "내가 현역으로 뛸 때도 잘 한 것도 있고 부족한 부분도 있었다. 선수들이 좋은 점만 계속 가져갔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이승엽이 16일 오전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진행된 '2018 KBO리그 타이틀스폰서 조인식'에 참석해 인사하고 있다. 사진 =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황보라,아주버님될 하정우에 들은 조언이…
[마이데일리 = 허별희 기자] 황보라가 배우 하정우 동생 차현우와 6년째 열애 소식을 전했다. 16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인생술집'에서는 '찰떡 케미' 특집으로 한은정, 조현재, 황보라, 황찬성이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황보라가 하정우 동생 차현우와 공개 연애 중이다"라고 전했고, 황보라는 "6년 차다"라고 덧붙였다. 신동엽은 황보라에 "'
종합
연예
스포츠
'많이 오셨네요'…효민, 플래시 세례에 깜놀
'붕어빵이네'…추성훈·추사랑, 똑닮은 미소
'바넘' 서은광 "티켓팅 후 입대 발표 죄송"
김명민 "비주얼 포기한 이혜리, 자세가 된 배우"
'송 원'
더보기
더보기
'가오갤' 떠난 제임스 건 감독, 톰 크루즈와
DC '그린랜턴' 만들까
'블랙 위도우' 스칼렛 요한슨, 여배우 수입 1위
등극…457억원 벌었다
톰 크루즈, DC히어로무비 '그린랜턴' 가상 이미지 공개
'액션장인' 톰 크루즈, DC영화 '그린랜턴 군단'
캐스팅 물망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