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미모 비수기예요'…크리스탈, 후덕해진 비주얼
'내가 바로 인간 샤넬'…부내 폴폴 럭셔리 ★들
쌈디 "야동 안 본 지 3개월, 너무…" 뜬금 고백
'비키니 아니지?'…치어리더, 더운 날씨에 핫해진 의상
유시민 "이재명 당선인에 아주 크게 실망했다"…왜?
진서연 "만난지 3개월 만에 혼인신고, 사랑 아니었다"…무슨 뜻?
한수민, 박명수 스태미나 어떠냐는 질문에…'후끈'
'상의도 하의도 초미니'…김연정, 야구장 달군 아찔 패션
동부그룹 김준기 회장, 30대 여비서 성추행 혐의 고소당해
17-09-20 08:5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마이데일리]동부그룹 김준기 회장(73)이 30대 여성 비서를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당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전 여비서 A 씨가 지난 2∼7월 김 회장이 자신을 상습 성추행했다며 낸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 중이라고 지난 19일 밝혔다.

A 씨는 김 회장이 사무실에서 자신의 몸을 만지는 동영상을 증거자료로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회장은 A 씨의 허벅지와 허리 등을 만진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김 회장 비서로 3년간 일하다 지난 7월 말 회사를 그만뒀다. A 씨는 미혼이다.

동부그룹 측은 김 회장과 A 씨 사이에 신체 접촉은 있었지만 상호 동의 아래 이뤄졌다고 밝혔다. 동부그룹 관계자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A 씨와 연관된 브로커가 지난 두 달 동안 동영상 3편을 보내 협박하면서 100억 원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온라인뉴스팀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쌈디 "야동 안 본 지 3개월, 너무…"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나 혼자 산다' 쌈디가 야동을 안 본지 3개월째가 됐다고 말했다. 22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쌈디의 일상이 그려졌다. 쌈디는 집에서 낙지볶음 소면을 먹었고, 이어 로꼬가 집에 들어왔다. 그는 "여기가 내 집 같아"라는 충격적인 말을 했다. 결국 그 집은 자신의 집이 아니라 로꼬
종합
연예
스포츠
구구단, 붉은악마로 변신한 뀨단이들 '초코코'
'비밀과 거짓말' 김예린 "첫 촬영 전날 잠 못 자"
박정민, 기자의 실수에 대처하는 방법 '유쾌'
장영남 "이주영은 흥미로운 배우, 공부됐다"
'섬총사2'
더보기
더보기
한국계 여성 마블 히어로 '실크' 제작, '스파이더맨' 스핀오프
루카스필름 "'스타워즈' 스핀오프 무기한 연기,
사실 아니다"
린타 해밀턴, '터미네이터6' 사라 코너 27년 만에 복귀
조지 클루니 부부, 이민자 아동 위해 1억원
기부…트럼프 비판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