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맨다리에 코트라니…'
손나은, 이게 바로 패피의 길
'바지를 입긴 한거야?'
치어리더, 하의 완전 실종
양희은 "이효리 남편 이상순,
난 싫다"…폭탄발언
"故김광석 부인, 딸 타살의혹
드러날까봐…" 충격폭로
'키카 커서 그래요'…조이,
멤버들 옆 유독 짧은 치마
'살이 좀 쪘나?'…티아라 효민,
더 아찔해진 몸매
'각선미 셀프 공개?'…이엘리야,
치맛단 벌리며 등장
'핫팬츠 vs 청바지'
미스코리아의 시구 패션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18번홀 '더 서킷'으로 명명
17-09-13 15:4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14일부터 개막하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7(대회장 김효준, 총상금 12억 원)이 역동적이고 도전적인 모습으로 변신한다.

인천 스카이72골프앤리조트 하늘코스에서 열리는 이 대회는 올해부터 파71(6,512야드)로 세팅을 바꿔 경기를 치르게 된다.

바뀐 홀은 3번 홀로, 기존 541야드 파5에서 429야드의 파4로 변경했다. 이에 따라 가장 전장이 긴 파4홀로 변모한 3번 홀에서는 선수들의 드라이브 쇼가 펼쳐질 것으로 전망된다.

또 13번 홀(파4)을 1, 2라운드에는 376야드, 3라운드와 최종라운드에서는 267야드로 변경해 탄력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 홀에서는 선수들의 경기 운영이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장타에 자신이 있는 선수는 과감하게 드라이버로 그린을 직접 공략하고, 정확도에 자신이 있는 선수는 아이언이나 우드로 안전하게 티샷을 보낸 후 웨지로 그린을 공략할 수 있다.


KLPGA 최진하 경기위원장은 파71로 코스를 변경한 것에 대해 “스카이72 하늘코스는 페어웨이가 넓고, 그린도 크고 부드러워 선수들의 스킬이 잘 반영되는 코스다. 하지만 최근 선수들의 기량이 크게 향상하면서 지난 2년 동안 선수들의 전체적인 성적이 좋아, 코스에 난이도를 추가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3번홀을 어려운 파4로 만들어서 코스 난이도를 높일 의도로 세팅의 변경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참고로 2015년 조윤지의 우승스코어는 18언더파로 2위에 두 타차 앞섰고, 2016년 고진영의 우승스코어는 13언더파로 역시 2타차 앞섰다. 이런 기록으로 보아 3번 홀의 변화가 우승 경쟁에 큰 변수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최 위원장은 13번 홀의 탄력적인 운영에 대해서 “BMW 대회가 상금도 크고 이벤트가 많은 축제같은 분위기라는 점을 고려해 조금 더 다이나믹한 플레이를 갤러리들에게 제공하고자 원 온 시도가 가능하도록 세팅했다”며 “ 267야드지만 내리막까지 감안하면 약 250야드 정도 될 것으로 본다. 선수들의 평균 드라이버 비거리가 250야드 초반인 것을 감안하면 원온이 많이 되고, 이글도 많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 홀의 변화로 본선에서는 더 흥미진진한 대결이 펼쳐지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대회본부에서도 마지막까지 치열한 승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러한 분위기를 감안해 마지막 18번 홀을 ‘더 서킷(The Circuit)’이라고 명명하기로 결정했다.

서킷은 자동차 경주 등에서 원형으로 된 코스를 말하는 것으로, 실제로 보면 골프코스를 하늘에서 본 모습과 비슷하다. 18번 홀은 국내 대회에서 손꼽히는 아름다운 대형 갤러리 스탠드가 있는 곳으로, 특히 우승을 놓고 경쟁하는 선수들의 멋진 플레이를 바라는 마음에서 ‘더 서킷’이라는 명칭을 짓게 됐다.

[BMW챔피언십이 열리는 인천스카이72골프&리조트. 사진 = JNA 제공]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양희은 "이효리 남편 이상순, 난 싫다"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가수 양희은이 이효리 남편 이상순을 언급했다. 2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현장 토크쇼-택시'는 '가족의 탄생'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가수 양희은과 방송인 김나영이 출연했다. 이날 양희은이 윤종신, 이적, 이상순 등 그간 협업한 진행한 가수들을 언급했다. 특히 이상순과 "'산책'을 함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음주운전 혐의' 이창명, 첫 항소심 출석
콜린 퍼스 "한국에 꼭 오고 싶었다"
여자친구·다이아, 소리바다 어워즈 빛낸 미모
'레드카펫이 들썩' 워너원, 대세 아이돌이 떴다
'한끼줍쇼'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맨다리에 코트라니…' 손나은, 이게 바로 패
폭스 CEO "다른 배우와 '울버린' 리부트
가능하다"
매튜 본 "'킹스맨2' 애초 3시간 40분, 감독판 생각중"
DC '원더우먼', 마블 '스파이더맨:홈커밍' 흥행 못넘어
마고 로비 "DC '할리퀸 앤 조커', 낭만적인
사랑 이야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