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韓 치어리더 미모가 이 정도'
도쿄돔 시선 싹쓸이
박나래 "충재씨와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 헉!
"너 변태야" 강다니엘 어머니,
아들에 폭탄 발언
"너무 비싸 손떨렸다"
'나혼자' 전현무 재킷 가격이…
'고급 섹시란 이런 것'…이하늬,
독보적인 고혹美
'패여도 너무 패였어'…서예지,
과감한 V라인 드레스
신정환 "탁재훈, 결혼 전 스타
J양과…" 폭로
'살짝 보이니 더 눈이가네'…티파니, 은근한 섹시 노출
'김현수 9회 동점타' 필라델피아, 연장 15회 끝 마이애미 제압
17-09-13 13:0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필라델피아가 연장 15회 접전 끝에 마이애미를 꺾었다.

필라델피아 필리스는 13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 3연전 첫 경기서 연장 15회 접전 끝에 9-8 끝내기승리를 거뒀다.

필라델피아는 3연전 기선제압에 성공하며 시즌 55승 89패를 기록했다. 반면 3연패에 빠진 마이애미는 68승 76패가 됐다.

필라델피아는 1회말 선두타자 오두벨 에레라의 안타 및 폭투에 이은 애런 알테르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이어 2회 마이애미가 1사 후 저스틴 보어-J.T. 리얼무토(2루타)의 연속 안타로 따라붙었지만 필라델피아는 3회 1사 만루서 밀어내기 사구로 다시 리드를 잡았다.

승부처는 5회였다. 마이애미
타선이 폭발했다. 선두타자 리얼무토의 볼넷에 이어 데릭 디트리치가 역전 투런포를 쏘아 올렸고, 미겔 로하스의 안타로 계속된 찬스서 디 고든과 크리스티안 옐리치가 각각 적시타와 희생플라이로 달아나는 타점을 올렸다. 이후 6회 리얼무토와 로하스의 적시 2루타로 격차를 5점으로 벌렸다.

필라델피아는 그대로 물러서지 않았다. 7회말 2사 후 리스 호스킨스의 추격의 솔로포가 나왔고, 8회말엔 선두타자 마이켈 프랑코의 2루타에 이어 호르헤 알파로, J.P. 크로포드(2루타), 프레디 갈비스가 적시타를 터트렸다. 1점 차까지 추격한 상황.

그리고 약속의 9회말이 펼쳐졌다. 선두타자 닉 윌리엄스가 사구로 출루한 뒤 프랑코가 좌전안타를 쳤다. 좌익수의 미숙한 수비에 무사 1, 3루로 바뀐 상황. 이후 크로포드의 볼넷에 만루가 됐다.

대타로 타석에 들어선 김현수는 카일 바라클로의 4구를 노려 우전안타를 때려냈다. 3루주자 닉 윌리엄스가 홈을 밟은 뒤 2루주자 세자르 에르난데스까지 득점, 김현수의 빅리그 첫 끌내기안타가 나오는 듯 했다. 동료들은 모두 더그아웃에서 뛰쳐나와 김현수를 축하했다.

그러나 마이애미 측에서 2루주자의 홈 세이프/아웃 여부에 대해 챌린지를 신청했고, 판독 결과 아웃이 됐다. 이후 오두벨 에레라가 삼진으로 물러나 경기는 연장으로 향했다.

연장 승부도 치열했다. 10회초 선두타자 마르셀 오수나가 앞서가는 솔로포를 때려내자 10회말 2사 후 호스킨스가 중월 솔로포로 이에 응수했다. 멀티홈런. 이후 15회말 1사 후 알테르가 내야안타로 출루했고, 윌리엄스가 적시 2루타로 길었던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김현수. 사진 = AFPBBNEWS]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너 변태야" 강다니엘母,아들에 폭탄발언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대세 아이돌그룹 워너원 강다니엘이 어머니와 데이트를 했다. 17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워너원고 : 제로베이스'(이하 '워너원고')에서 강다니엘 모친은 "생각 안 나? 중학교 1학년 들어가면서 '전교 1등 해서 엄마 기쁘게 해드릴게' 했던 거"라고 물었다. 이에 강다니엘은 "났다. 지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박신혜, 인형같은 비주얼에 '심쿵'
황치열, 한류엑스포 홍보대사 위촉
사무엘 '캔디', 열여섯 답지 않은 노련미
이승기, 전역 후 첫 나들이 '여유있는 손인사'
'워너원고'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韓 치어리더 미모가 이 정도'…도쿄돔 시선
'중국판 송혜교' 여배우 장위치, 지난달 쌍둥이 출산
'록키' 실베스터 스탤론 "1986년 보디가드와 함께 16세 소녀 성폭행"
DC '저스티스 리그' 북미 오프닝, 1218억원에 그칠 전망
톰 크루즈,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 신작 출연 검토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