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빙판 위 아우라 뿜뿜'…김연아,
존재감 장난 아니네
이엘리야, 가슴선 따라 쭉 찢긴 옷 '은근 야시시'
장나라, 전성기 일화 고백 "조인성과 연기하는데…"
'입 쩍 벌어지는 미친 몸매'…효린, 넘사벽 볼륨감
'줄하차' 이서원→윤태영, 한없이 가벼운 직업의식
양동근 "아빠될 때 너무 괴로운 시간 보냈다" 왜?
"손편지에 맘 돌려"…윤종빈 감독, '공작' 이효리 섭외 비화 공개
김동현, 10년 된 여자친구 있으면서 솔로 행세…왜?
현대글로비스 럭비단, 중∙고교 럭비팀 초청 일일 지도
17-09-13 11:5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현대글로비스 럭비단이 12일 연고지인 인천지역의 중고등학교 럭비팀을 초청해 일일 럭비 지도를 실시했다.

현대글로비스 홈구장인 인천 남동아시아드럭비경기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인천 연수중학교와 부평중학교, 인천기계공업고등학교 선수 및 스태프 70여 명과 인천시럭비협회 관계자 10여명, 현대글로비스 럭비단 선수와 스태프 20여 명 등 총 100여 명이 참석했다. 현대글로비스는 지역사회 럭비 유망주들에게 실질적인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동반성장의 길을 모색하고자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일일 지도를 진행했다.

지도 과정은 크게 두
개의 프로그램으로 이뤄졌다. 정삼영 현대글로비스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가 팀 종합 훈련을 이끌었다. 이어, 현대글로비스 럭비단 선수들이 각 포지션에 따른 맞춤형 지도를 직접 준비해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포지션 별로 역할 차이가 분명한 럭비 경기의 특성 상 세부적인 포지션 지도를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적기 때문이다.

현대글로비스는 럭비단을 통해 대기업의 관심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아마추어 스포츠를 후원하고, 럭비 종목의 장기적인 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대학 및 국군체육부대 럭비팀과 긴밀히 협조해 우수한 럭비 인재들을 성장시키고, 대한민국 럭비가 각종 국제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중∙고교 럭비팀과 연계한 각종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을 끊임없이 연구한다는 방침이다.

현대글로비스 럭비단 정삼영 감독은 “일일 지도 행사는 현대글로비스 럭비단 창단의 중요한 동기인 기업의 사회적 책임 차원에서 마련되었다”며 “지난 5월 실시한 다문화가정 럭비교실을 정례화하고 새로운 공익 프로그램도 추가적으로 개발해 럭비 문화 저변 확대에도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글로비스 선수들. 사진 = 현대글로비스 제공]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장나라,일화고백 "조인성과 연기하는데…"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내가 부르고 싶은 노래를 성공한다면, 다시…." 20일 밤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에는 장나라가 슈가맨으로 등장했다. 지금은 배우로 활동 중이지만, 지난 2001년과 2002년 가요 시상식에서 신인상과 대상을 휩쓸었던 장나라는 당시의 히트곡인 '스위트 드림'과 '나도 여자랍니다'
종합
연예
스포츠
한은정·남보라 "힘들었지만, 정글 또 가고 싶다"
비투비 서은광 "물 공포증 극복, 쉽지 않더라"
한승연 "SF9 로운에 연기 조언? 그럴 위치 아냐"
권상우 "'쥬라기공원' 물리치는 '탐정2' 보고파"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
더보기
더보기
'데드풀2' 글로벌 점령, 中 개봉 없이 3266억원
오프닝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쥬라기월드' 꺾고 역대 톱4 등극
스필버그X디카프리오, 그랜트 대통령 전기영화로 뭉친다
마블 "'데드풀2' 쿠키영상, 영화 역사상 최고"
극찬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