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제덕의 마인드컨트롤, 金으로 보상 받다
체르노빌 사진 쓴 MBC, 고작 이 사과가 끝?
김제덕·안산, 양궁 혼성 최초 金 주인공
이지혜, 남편과 사이 마냥 좋아보였는데…
빽가, '결혼 전 잠자리' 발언 해명·난감
김현숙母 "딸 이혼 지지, 죽을만큼 힘들어해"
사격 메달조준 실패에 소환된 레전드 선수들
제시, 이상엽과 교제 부인에도 '의혹 증폭'
'뭉쳐야뜬다' 안정환, 용준형 이갈이에 "용갈이" 별명 선사
17-06-28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별희 객원기자] 안정환이 하이라이트 용준형의 잠버릇에 별명을 붙여줬다.

27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뭉쳐야 뜬다'에서는 북해도 식도락 패키지여행으로 하이라이트 윤두준, 용준형과 함께 했다.

이날 패키지 여행자들은 두 번째 호텔에 도착했고, 가이드는 "오늘은 객실이 하나다. 침대방과 다다미방이 같이 있는 구조로 두 명은 침대, 한 명은 다다미방에서 자야 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출연진들은 눈치싸움을 벌이며 방 뽑기에 나섰고, 김성주는 "용준형이 이를 간다. 이갈이는 피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에 안정환은 "용갈이라고 별명을 붙여주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고, 윤두준은 "해외에 나갈 때 항상 용준형과 방을 쓰는데 한 번도 이를 간 적이 없다. 이번 여행이 정말 피곤했나 보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성주와 윤두준이 2인실 침대 방에 당첨도 환호를 질렀고, 나머지 멤버들은 4인 1실로 침대와 다다미를 두고 신경전을 펼쳤다.

안정환과 정형돈이 침대를 확보했고, 김용만과 용준형이 다다미에 당첨돼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JTBC 방송 캡처]
허별희 객원기자 hihihi1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제덕·안산, 양궁 혼성 최초 金 주인공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김제덕(경북일고)과 안산(광주여대)이 한국의 도쿄올림픽 첫 금메달 주인공이 됐다. 김제덕과 안산은 24일 일본 도쿄 우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혼성 결승서 스티브 위즈러-가브리엘라 셜로셰(네덜란...
종합
연예
스포츠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떠난다…"시청자로...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5자녀 양육권 승리, 브래드 피트 “끝까지 싸우겠다” 선언[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발목부상’ 코너 맥그리거와 절친 인증 “무슨 사이?”[해외이슈]
토미 도프만, 트랜스젠더 커밍아웃 "'She' 또는 'Her'로 불러달라" [해외이슈]
카디비, 에르메스 버킨백 수십개 자랑…“2억 7천만짜리 들고 외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