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7 [Satur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칠레 대표팀, “눈을 떠라 녀석들아” 동양인 인종차별 ‘파문 확산’
18-09-12 11:05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대한민국 축구대표팀과 평가전을 치른 칠레 대표팀이 인종차별 언행으로 비판을 받고 있다고 12일 YTN이 보도했다.

칠레 대표팀 미드필더 아랑기스는 최근 소셜미디어에 경기 장소였던 수원에서 휴식을 취한 모습을 영상으로 올렸다.

사람들로 북적이는 상황에서 뒤에 있던 수비수 마우리시오 이슬라는 “눈을 떠라! 녀석들아. (Abre los ojos. weon.)”라고 큰 소리로 외쳤다.

이는 눈이 작은 아시아인들을 비하하는 인종차별 발언이다. 놈 또는 녀석이란 의미의 비속어도 사용했다. 눈이 작은 이
모티콘도 등장했다.

앞서 디에고 발데스는 한국 팬과 사진을 찍으며 눈을 찢는 행동으로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추가 영상이 밝혀지면서 파문은 더욱 커지고 있다.

지난해 11월 국내 평가전에서 기성용에게 인종차별 행동을 한 콜롬비아 선수는 FIFA로부터 5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받았다.

[사진 = YTN캡처]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얼굴이 화사하잖아요'…전지현, 칙칙한 의상에도 자체발광
'육아 스트레스 안녕'…별, 본업 복귀에 행복한 미소
"왜 이러나"…산이, 이수역 폭행 영상 게재에 논란↑
'S라인 힘들어요'…최소미, 너무 과도하게 꺾인 허리
유연석 "이병헌 연기에 깜짝 놀라, 나도 모르게…"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