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신체 부위 확대, 수치심에 멍해져"…'피지컬: 100' 춘리, 악성 게시물 법적 대응
23-02-07 08:5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넷플릭스 서바이벌 게임 예능 '피지컬: 100'에 출연한 보디빌더 춘리가 악성 게시물 및 댓글에 대해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춘리는 7일 "그 어떤 악플도 다 참을 수 있다. 여지껏 다 무시했다. 하지만 진짜 참기 힘든 건 신체 특정 부위를 확대시켜서 왈가왈부하며 저를 도마 위에서 생선 썰 듯이 썰어대는 글"이라며 과거 한 온라인 카페에 올라온 글을 캡처해 올렸다.

이어 춘리는 "지금 제가 올린 사진은 너무 적나라해서 카페 이름과 제 사진을 올린 아이디만 올렸다"면서 "저는 성희롱을 당했다. 몇 년 전에 어떤 분이 올린 걸 지인에게 연락받고 이제야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신체 부위 일부를 확대한 사진으로 인해 "성적 수치심이 드는 댓글을 달리게 만들었다"고 한 춘리는 "너무나도 비참한 느낌이었고 수치심에 멍해졌다"며 "사진 올리신 분 보시라. 내일 변호사 만나 법적으로 조치하도록 진행하겠다. 고소할 거다. 그 외 사진에 달린 악플도 고소 진행하겠다"고 알렸다.

아울러 "지워도 소용없다. 이미 복사 다 했고 지워도 복구해서 찾을 수 있게끔 조치 다 했다. 악플러 고소 한두 번이 아니라서 어떻게 하는지 이젠 다 안다"며 "#이것때문에", "#밥도안먹힘", "#강제다이어트중", "#충격받음"이란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이하 춘리 글 전문.

그 어떤 악플도 다 참을수있습니다.
여지껏 다 무시했었습니다.
하지만 진짜 참기힘든건 신체 특정부위를 확대시켜서 왈가왈부하며 저를 도마위에서 생선 썰듯이 썰어대는 글입니다.

제가 무엇을 잘못했나요?
저는 제가 좋아하는 운동을 20년가까이 하면서 보디빌더로써 최선을 다한것뿐입니다.
제가 당신들한테 피해를 줬나요?
그렇게도 씹을거리가 없어서 신체부위를 확대시켜서 토론하십니까?

지금 제가 올린 사진은 너무 적나라해서 까페이름과 제 사진을 올린 아이디만 올렸습니다.
저는 성희롱을 당했습니다.
몇년전에 어떤분이 올린걸 지인에게 연락받고 이제야 알게됐습니다.

저의 사진을 올리고 특정부위를 확대시켜서 성적 수치심이 드는 댓글을 달리게 만들었습니다.
너무나도 비참한 느낌이었고 수치심에 멍해졌습니다.
입장바꿔 생각해보세요.
당신같은 남자들에게 당신들의 엄마나 딸이 성희롱 당할수도 있습니다.

제발 좀 생각좀 하고 사세요.

이 글도 조만간 퍼지겠죠.
사진올리신분 보세요.
내일 변호사 만나 법적으로 조치하도록 진행하겠습니다.
고소할겁니다.
그외 사진에 달린 악플도 고소진행하겠습니다.

제 직업에 제발 어쩌니저쩌니 그만하세요.
제가 좋아서 하는 운동이고 당신들한테 피해준적없는데 왜 그러세요?
그렇게도 할일 없으신지요?
본인들이 본인일에 최선을 다 하듯이 저도 제 일에 최선을 다 하는것뿐입니다.

내일 변호사 만나서 고소진행 들어가겠습니다.
지워도 소용없습니다.
이미 복사다했고 지워도 복구해서 찾을수있게끔 조치 다했습니다.
악플러 고소 한두번이 아니라서 어떻게 하는지 이젠 다 알거든요.
제가 이글을 올리는 이유는 악플러 고소는 고소진행한다는 뜻을 한번 보여줘야 진행할수있거든요.
지 발 저리시면 연락주시든가 아님 말든가 상관안합니다.

그럼 성희롱하신분도.악플러님도 굿밤되세요.

#이것때문에
#밥도안먹힘
#강제다이어트중
#충격받음

[사진 = 춘리]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미숙아' 딸 중환자실 입원 중인데…부모 등골 빼먹는 '철
'고딩엄빠3'에서 미숙아 딸을 둔 철부지 고딩엄빠가 나왔. 2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K-STAR '고딩엄빠3' 10회에는 19세에 고딩엄빠가 된 20세 동갑내기 부부 김이슬·전준영이 등장했다. 김이슬, 전준영 부부는 전준영 부모의 집...
해외이슈
유명래퍼 식스나인, 화장실서 집단폭행 당해 “응급실 실려가” 충격[해외이슈]
‘흑인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25살 래퍼 남친이랑 일본식당 노부서 데이트 즐겨”[해외이슈](종합)
59살 브래드 피트♥30살 돌싱 보석상, “둘 다 이혼으로 공감대 형성”[해외이슈]
톰 크루즈 딸 16살 수리, “뉴욕서 패션 디자이너 꿈꾼다” 아빠는 양육비만 지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